순창군 목조문화재 도 합동 집중 민관 안전점검 실시
상태바
순창군 목조문화재 도 합동 집중 민관 안전점검 실시
  • 정은서 기자
  • 승인 2022.09.23 18: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한민국 안전 대전환’ 활동의 일환

[전북=뉴스프리존] 정은서 기자= 23일 순창군은 중앙정부와 지자체, 민관이 합동으로 추진하는 ‘대한민국 안전 대전환’ 활동의 일환으로 지난 21일 ‘문화재 집중 안전점검’을 전라북도와 합동으로 실시했다.

자료=순창군청
자료=순창군청

이날 안전점검은 순창군 정화영 부군수, 전라북도 김원식 문화재보존팀장과 건축분야 민간 전문가 등 7명이 참여했다.

설진영 서실 등 전라북도 지정 건조물 목조문화재 4개소의 안전실태를 점검했으며, 주요 점검 내용은 여름철 풍수해와 가을철 산불을 대비하여 문화재와 주변시설의 안전상태, 소방설비(소화기, 소화전 등)와 방범설비(폐쇄회로 TV 등) 작동상태, 전기·가스 시설과 건축물 안전상태 등을 점검했다.

정화영 부군수는 “안전점검에서 나온 지적사항에 대해서는 시급성 등을 고려하여 단계별로 즉시 시정할 수 있는 사항은 현장에서 시정조치를 하고, 시급하게 보수 · 보강 등이 필요하다고 판단되면 긴급보수비 등 예산을 투입하여 조치할 예정”이라며 “단기 조치가 어려운 경우는 추후 예산 확보와 연차별 계획을 수립하여 정비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한편 순창군은 ‘대한민국 안전 대전환 집중 안전점검’ 뿐만 아니라 매년 정기 점검과 특별 점검 등 지속적인 현장점검을 통해 안전 위험요인을 사전에 찾아 조치하여 문화재 보존과 안전관리를 철저히 해나갈 예정이다.

뉴스프리존을 응원해주세요.

기사 잘 보셨나요? 독자님의 응원이 기자에게 큰 힘이 됩니다.
후원회원이 되어주세요. 독자님의 후원금은 모두 기자에게 전달됩니다.
정기후원은 모든 기자들에게 전달됩니다.

정기후원 하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하단영역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