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프리존TV] 화성시 향남제약공단 제약회사 화재 공장 전소
상태바
[프리존TV] 화성시 향남제약공단 제약회사 화재 공장 전소
  • 김경훈 기자
  • 승인 2022.09.30 17: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기=뉴스프리존] 김경훈 기자 =  뉴스프리존 위클리뉴스 시작합니다. 사건과 사고소식 김정순 기자가 보도합니다.  

[화성=김정순 기자] 30일 오후 2시 22분쯤 화성시 향남읍 향남제약공단 소재 화일약품에서 폭발을 동반한 화재가 발생했습니다.  

화성시는 이날 오후 4시30분 쯤  화재는 공장 2층 아세톤 및 톨루엔 취급 중 원인모를  폭발이 발생해 공장 전소중인 상황이라고 밝히고, 인명피해는 중상 5명, 경상 13명 등 모두 18명의 인명피해가 발생해  이 가운데14명은 9개 병원 이송  화성 오산 평택 수원 등 병원 등에 옮겨져 치료중이라고 밝혔습니다.

화재가 난 향남제약공단의 화일약품은 1988년 입주해 37명의 종업원이 의약용 화합물과 항생물질을 제조해 왔고, 화재가 난 공장의 지하에는 아세톤과 에탄올이 1,000L 가량 있었던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불이 난  화일약품 상신리 공장 규모는 연면적 2천700여㎡에 지상 5층, 지하 1층 규모의 건물이 거의 전소된 상태입니다. 

워낙 화재정도가 커서 소방당국은  출동 1단계를 발령했고, 화재 완전진압후 또다른 인명피해자가 있는지 등 정확한 화인을 찾을 것으로 보인다.

지금까지 사건과 사고소식 화성에서 김정순입니다.

뉴스프리존을 응원해주세요.

기사 잘 보셨나요? 독자님의 응원이 기자에게 큰 힘이 됩니다.
후원회원이 되어주세요. 독자님의 후원금은 모두 기자에게 전달됩니다.
정기후원은 모든 기자들에게 전달됩니다.

정기후원 하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하단영역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