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시-칠곡군 연계·협력 위한 '로컬 인사이트 투어' 실시
상태바
대구시-칠곡군 연계·협력 위한 '로컬 인사이트 투어' 실시
  • 박종률 기자
  • 승인 2022.10.02 09: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일 왜관 성베네딕도수도원 및 인문학마을 등 칠곡군 로컬탐방

[대구=뉴스프리존]박종률 기자= 대구시와 경북 칠곡군은 각 지역 로컬크리에이터 간 네트워킹 기회를 마련하고 상호 연계.협력을 통한 상생형 로컬 생태계 구축을 위해 지난 1일 '로컬 인사이트 투어'를 실시했다.

대구시와 칠곡군이 지난 1일 '로컬 인사이트 투어'를 실시한 후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사진=대구시)
대구시와 칠곡군이 지난 1일 '로컬 인사이트 투어'를 실시한 후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사진=대구시)

이번 '로컬 인사이트 투어'는 대구 및 칠곡의 로컬기업 23개 사가 참여해 칠곡군의 우수한 로컬자원을 탐방하고 로컬기업 간 창업 아이템 및 경험을 공유하고 상호 네트워킹하는 프로그램으로 진행됐다.

이번 투어에는 발달장애인 일자리 창출을 위한 사회적기업 ㈜브레드인스마일과 문화예술기업 ㈜딴짓, 지역 공연예술 복합 플랫폼인 D’art053을 운영하는 푸른들소프트 등 대구지역 로컬기업 13개 사와 지역특산물을 활용한 프리미엄 소스 제조기업 ㈜진성바이오, 아트스튜디오를 운영하는 꽃을 피워 봄, 스마트 웨어러블 악세사리 제작기업 플리머 등 칠곡군 로컬기업 10개 사가 함께했다.

이날 지난 1952년 왜관에 설립된 성베네딕도수도원 및 수도원 내에서 각종 도서 및 공예품, 독일식 소시지를 생산하고 있는 분도출판사, 분도푸드 등을 둘러봤다.

또 농촌에서 인문학 공동체 활동을 활발히 수행하고 있는 학수고대마을과 금남오이꽃동산마을을 방문해 칠곡군의 로컬자원을 직접 경험해 보기도 했다.

정의관 대구시 경제국장은 "로컬크리에이터는 콘텐츠 창조자이자 지역민들의 삶을 변화시키는 라이프스타일 혁신기업가이다"며 "점과 점을 연결해 이차원인 면과 3차원인 공간이 만들어지듯이 로컬과 로컬을 연결해 고부가 서비스기업, 창조적이고 혁신적인 신(新)제조기업으로 성장할 수 있도록 대구시와 칠곡군이 함께 노력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뉴스프리존을 응원해주세요.

기사 잘 보셨나요? 독자님의 응원이 기자에게 큰 힘이 됩니다.
후원회원이 되어주세요. 독자님의 후원금은 모두 기자에게 전달됩니다.
정기후원은 모든 기자들에게 전달됩니다.

정기후원 하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하단영역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