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진전문대 호텔항공관광과, 코로나 위기 속 저력 발휘
상태바
영진전문대 호텔항공관광과, 코로나 위기 속 저력 발휘
  • 박종률 기자
  • 승인 2022.10.02 17: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호텔롯데제주, 파라다이스호텔, 메리어트호텔, 힐튼경주호텔 등에 37명 취업 성사
일(日) 간사이공항∙하얏트힐튼오키나와∙일본관광공사(JTC) 등에 25명 합격
내년 졸업예정자 일(日) 13명 현지 인턴십 수행 중, 최근 3년간 평균 취업률 60%

[대구=뉴스프리존]박종률 기자= 영진전문대학교 호텔항공관광과가 코로나 위기 속에서 저력을 발휘, 국내 대기업 특급호텔과 사무직은 물론 해외 기업에 괄목할 만한 취업 성과를 냈다.

영진전문대 호텔항공관광과가 학생들이 교내 항공기내실습실서 실습에 나선 모습.(사진=영진전문대)
영진전문대 호텔항공관광과가 학생들이 교내 항공기내실습실서 실습에 나선 모습.(사진=영진전문대)

2일 영진전문대에 따르면 호텔항공관광과는 코로나가 기승을 부린 지난 3년간 호텔신라제주 13명, 호텔롯데제주 2명, 파라다이스호텔 5명, 메리어트호텔 7명, 힐튼경주호텔 4명, 경주라한호텔 6명 등 총 37명이 대기업 특급 호텔에 취업하는 알찬 실적을 냈다.

대기업 사무직에도 알토란같은 취업 성과를 올렸다.

항공반은 최근 2년에 걸쳐 현대모비스 사무직 3명, 현대해상 사무직 1명. LS전선 사무직 1명 등 5명이 입사했다.

또 올해 LG그룹계열 D&O곤지암리조트와 주문식교육 협약을 체결한 가운데 2학년생들이 하계 현장실습에 참여했고 이들 중 총 3명이 취업했다.

호텔항공관광과 학생들이 코로나 이전에 열린 대학교 해외취업박람회장에서 시드니그레이스호텔 면접에 참여한 모습.(사진=영진전문대)
호텔항공관광과 학생들이 코로나 이전에 열린 대학교 해외취업박람회장에서 시드니그레이스호텔 면접에 참여한 모습.(사진=영진전문대)

해외 취업 역시 빛이 났다.

코로나 팬데믹이 한창이던 지난 2년간(2020~2021년도) 졸업자 중 일본 취업을 희망한 25명은 일본 간사이공항, 하얏트힐튼오키나와, 일본관광공사(JTC) 등에 전원 합격했고, 내년 졸업예정인 2학년생 13명은 일본현지 인턴십에 참가 중이며, 현지 기업체 채용면접에 나선다.

이로써 호텔항공관광과는 최근 3년간 대학 관광 분야로는 매우 드물게 평균 60%를 상회하는 의미 있는 취업률을 기록했다.

호텔항공관광과가 코로나라는 전무후무한 상황 속에서도 취업에 뒷심을 발휘할 수 있었던 배경에는 항공.관광업계와 탄탄하게 다져온 산학협력과 주문식교육이 힘이 됐다.

지난 1983년 개설된 호텔항공관광과는 제주신라호텔, 경주힐튼호텔, 메리어트호텔대구과 그랜드 하얏트 두바이, 시드니그레이스호텔(The Grace Hotel Sydney), 일본(주)도큐호텔그룹 등 해외 호텔, 에어부산과 에어서울, 아시아나항공(주)대구공항, 일본관광공사(JTC),일본칸사이공항공사 등 국내외 많은 기업과 주문식교육을 체결, 현장에 최적화된 맞춤형 인재 양성에 심혈을 기울여 왔다.

호텔항공관광과가 '2022 한국관광공사 우수 호텔아카데미'에 전국 유일 우수교육 기관으로 선정돼 선정패 수여식에 참석한 모습.(사진=영진전문대)
호텔항공관광과가 '2022 한국관광공사 우수 호텔아카데미'에 전국 유일 우수교육 기관으로 선정돼 선정패 수여식에 참석한 모습.(사진=영진전문대)

정부지원 국고사업은 명품 인재 양성에 날개를 단다.

LINC+ 사회맞춤형 학과(특급호텔반, 2017년~2021년 5년 운영, 매년 2억원)에 이어 올해 LINC 3.0 선정, 한국산업인력공단 해외취업반 운영, 2022년 한국관광공사 우수 호텔아카데미에 전국 유일 선정됐다.

학과 자체적으로 영어권 말레이시아 해외학기제, 일본 해외학기제 및 교환학생 프로그램을 운영하고 있고, 대구시 해외인턴십에도 참여하고 있다.

강병주 호텔항공관광과 부장(교수)은 "40년 전통을 자랑하는 호텔항공관광과는 호텔, 항공, 일본취업 분야에서 전문적이고 실무 경험이 풍부하신 교수진들이 포진하고 있다. 실무중심의 교육과정과 최고의 실습시설을 완비하고 호텔리어, 항공승무원, 공항지상직, 해외 글로벌인재로 성장할 수 있도록 항상 곁에서 든든히 지원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어 "코로나 상황이 엔데믹으로 전환하면서 국내외 여행, 관광산업이 정상궤도를 찾을 것으로 전망하며 우리 학과는 다시 한번 힘차게 비상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뉴스프리존을 응원해주세요.

기사 잘 보셨나요? 독자님의 응원이 기자에게 큰 힘이 됩니다.
후원회원이 되어주세요. 독자님의 후원금은 모두 기자에게 전달됩니다.
정기후원은 모든 기자들에게 전달됩니다.

정기후원 하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하단영역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