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남 홍성여중 김민지 학생, 쓰러진 할머니 부축
상태바
충남 홍성여중 김민지 학생, 쓰러진 할머니 부축
  • 박성민 기자
  • 승인 2022.10.04 16: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남=뉴스프리존] 박성민기자= 홍성여자중학교(교장 김욱태)에 재학 중인 한 학생이 쓰러진 할머니를 부축하고 음식을 사드린 사실이 알려져 지역사회의 귀감이 되고 있다.

홍성여자중학교 전경.(사진=홍성교육지원청)
홍성여자중학교 전경.(사진=홍성교육지원청)

4일 홍성교육지원청에 따르면 홍성여중 1학년 4반에 재학 중인 김민지 학생은 지난달 25일 오후 4시쯤 길을 가다 홍성읍 롯데마트 근처 농지에서 호박을 따다 쓰러진 할머니를 보고 집까지 부축했다.

또 김민지 학생은 근처 마트로 달려가 두부, 차, 뻥튀기 등을 구매한 뒤 할머니 댁으로 다시 찾아갔다.

그러나 문이 잠겨져 있어 난감해하던 중 대문에 부착되어 있던 연락처로 전화를 했다. 해당 연락처는 제주도에 거주하는 할머니의 딸이었다.

김민지 학생은 평소에도 예절이 바르고 선행을 실천하는 것이 일상화되어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

김욱태 교장은 할머니의 딸로부터 감사 전화를 받고 김민지 학생을 칭찬한 뒤 홍성교육지원청 교육장 표창을 상신하기로 했다.

뉴스프리존을 응원해주세요.

기사 잘 보셨나요? 독자님의 응원이 기자에게 큰 힘이 됩니다.
후원회원이 되어주세요. 독자님의 후원금은 모두 기자에게 전달됩니다.
정기후원은 모든 기자들에게 전달됩니다.

정기후원 하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하단영역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