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단독]충남 태안해수욕장서 50대 남여 야영객 2명 텐트 안서 숨진채 발견
상태바
[단독]충남 태안해수욕장서 50대 남여 야영객 2명 텐트 안서 숨진채 발견
  • 박상록 기자
  • 승인 2022.11.04 07: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찰 마크.(뉴스프리존)

[충남=뉴스프리존] 박상록 기자= 충남 태안의 한 해수욕장에서 텐트를 치고 야영을 하던 50대 남.여 2명이 텐트안서 숨진채 발견돼 경찰이 수사에 나섰다.

4일 태안경찰서와 태안소방서에 따르면 지난 3일 오후 11시쯤 충남 태안군 원북면 방갈리 학암포해수욕장 학암포항 등대 부근에서 텐트를 치고 야영을 하던 50대 남.여 2명이 텐트 안의 침랑 속에서 엎드린채 숨져 있는 것을 순찰 중이던 해안초소 군인이 발견, 경찰에 신고했다.

경찰은 텐트 안에서 가스난로가 발견된 점으로 미뤄 가스누출 사고 여부 등 자세한 사망 원인을 조사 중이다.

뉴스프리존을 응원해주세요.

기사 잘 보셨나요? 독자님의 응원이 기자에게 큰 힘이 됩니다.
후원회원이 되어주세요. 독자님의 후원금은 모두 기자에게 전달됩니다.
정기후원은 모든 기자들에게 전달됩니다.

정기후원 하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하단영역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