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북도의회 국주영은 의장, 지방의회 인사청문제도 법제화 촉구
상태바
전북도의회 국주영은 의장, 지방의회 인사청문제도 법제화 촉구
  • 이수준 기자
  • 승인 2022.11.25 00: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방자치단체장 인사권 견제 위한 지방의회 인사청문회 법제화 시급
2023 아태마스터스대회 참가선수단 체제비 지원예산 반영 요청도

[전북=뉴스프리존] 이수준 기자= 국주영은 전라북도의회 의장은 24일 경남 진주 동방관광호텔에서 열린 제6차 대한민국시도의회의장협의회에서 지방의회 인사청문제도 법제화를 촉구했다.

사진 = 국주영은 의장, 대한민국시도의회의장협의회 2023 아태마스터대회에 참석 지방의회 인사청문제도 법제화 촉구 했다.

이날 국주영은 의장은 “지방의회 인사청문제도는 지방자치단체장의 인사권을 견제하기 위한 유일한 장치인데도 법적 근거가 없고, 검증 결과에 대한 구속력이 없어 취지를 살리지 못하고 있다”면서 “일부 지역은 청문 내용조차 공개되지 않아 인사청문회 무용론이 제기되는 등 오히려 역효과만 불러일으키고 있다”고 설명했다.

그러나 “전국 광역의회마다 지방자치단체장과의 협약을 통해서라도 인사청문회를 실시할 만큼 그 필요성에 대해선 모두 공감하고 있다”며 “지방자치단체 공기업 및 산하기관 등의 임직원 후보자에 대한 자질과 능력을 검증하고, 단체장의 인사권 남용을 방지할 수 있는 인사청문회 법제화가 시급하다”고 강조했다.

또한 국주영은 의장은 코로나 앤데믹시대 치러지는 ‘2023 전북 아시아태평양 마스터스대회’ 홍보와 함께 고물가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생활체육인의 부담 경감을 위해 17개 시도별 내년 예산에 아태마스터스대회 참가선수단의 체재비 지원예산 반영을 요청했다.

뉴스프리존을 응원해주세요.

기사 잘 보셨나요? 독자님의 응원이 기자에게 큰 힘이 됩니다.
후원회원이 되어주세요. 독자님의 후원금은 모두 기자에게 전달됩니다.
정기후원은 모든 기자들에게 전달됩니다.

정기후원 하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하단영역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