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윤수 교육감, 검찰 기소 입장 표명 “한 치 부끄럼 없어”
상태바
하윤수 교육감, 검찰 기소 입장 표명 “한 치 부끄럼 없어”
  • 최슬기 기자
  • 승인 2022.11.25 18: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발목잡기 위한 무리한 수사...당당하게 재판 임할 것"

[부산=뉴스프리존] 최슬기 기자=검찰이 공직선거법 위반 혐의로 하윤수 부산시교육감 등 6명을 불구속 기소한 가운데, 하 교육감이 기소에 대한 입장을 밝혔다.

하윤수 부산교육감
하윤수 부산교육감 ⓒ뉴스프리존DB

하 교육감은 “포럼 ‘교육의 힘’은 선거 1년 전 설립해 부산지역 교육계 인사들과 시민들이 소통하며, 합리적인 대안을 만들기 위한 상호 교류의 매개체 역할만을 해왔다”며 “포럼 활동은 대다수 정치인의 사회활동 중 하나로 이를 사전선거운동으로 규정하는 것은 과도한 해석”이라고 주장했다.

또 “해당 사안으로 지난해 12월 선관위의 철저한 조사를 받았고, 그 결과 단순 경고 처분을 받아 종결된 사안”이라며 “그럼에도 검찰이 이번 사안으로 지난 9월 압수수색에 이어 현직 교육감을 기소하는 것을 부산시민과 교육 가족은 납득 하지 않을 것”이라고 말했다.

이어 “공소시효 만료를 일주일 앞두고 검찰이 서둘러 내린 기소 결정은 사안으로 보나 일정으로 보나 부산교육을 책임지고 있는 교육감의 발목을 잡기 위한 무리한 수사라고 밖에 생각되지 않는다”며 “이번 기소로 교육감과 교육청의 업무 추진이 위축된다면, 그 피해는 고스란히 교육 가족들에게 돌아갈 수밖에 없다”고 했다.

그러면서 “이번 사안과 관련해 한 치의 부끄러움도 없고 떳떳하다는 것을 당당히 밝힌다”며 “재판 과정에서 기소가 근거 없다는 점을 밝히기 위해 당당하게 절차에 임할 것이며, 업무 공백이 발생하지 않도록 교육감의 직책도 차질 없이 수행하겠다”고 밝혔다.

뉴스프리존을 응원해주세요.

기사 잘 보셨나요? 독자님의 응원이 기자에게 큰 힘이 됩니다.
후원회원이 되어주세요. 독자님의 후원금은 모두 기자에게 전달됩니다.
정기후원은 모든 기자들에게 전달됩니다.

정기후원 하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하단영역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