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병호 함평군수 “성추행 의혹 사실무근…기자 등 검찰에 고소
상태바
안병호 함평군수 “성추행 의혹 사실무근…기자 등 검찰에 고소
  • 이동구 기자
  • 승인 2018.03.07 18: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안병호 함평군수

[뉴스프리존,전남=이동구 기자] 안병호 함평군수는 세계일보 보도와 관련된 성추행 의혹과 관련해 7일 기자회견을 갖고 음해성 보도라고 밝혔다.

안 군수는 당일 발표한 성명을 통해 “3월 6일자 세계일보에 보도된 저 안병호에 대한 음해성 보도는 전혀 사실무근임을 밝히면서 배후세력이 있는 것으로 보이는 바 이 배후세력을 발본색원하여 선거철만 되면 이러한 음해로 선거를 어지럽게 하는 풍토를 우리 함평에서 뿌리 뽑을 것이다”.고 밝혔다.

3명의 여성이 “군수실, 모텔, 차 안, 에서 안 군수에게 성폭행 및 성추행을 당했다”.고 주장하고 블랙박스 등 증거가 확보되었다는 보도에 대해서 짐작가는 세력이 있느냐는 질문에, 세력은 말할 수 없으며, 말도 안 되는 기사로 기사내용의 장소는 그런 행동을 하기에 불가능한 장소이며 블랙박스 증거물은 고소가 이루어지면 알 수 있을 것이다.고 말했다.

이와 관련해 안 군수는 7일 오후 2시 광주지방검찰청 목포지청에 고소장을 접수했다.

뉴스프리존을 응원해주세요.

기사 잘 보셨나요? 독자님의 응원이 기자에게 큰 힘이 됩니다.
후원회원이 되어주세요. 독자님의 후원금은 모두 기자에게 전달됩니다.
정기후원은 모든 기자들에게 전달됩니다.

정기후원 하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하단영역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