슈퍼마켓협동조합 중심의 동네슈퍼 협업화 지원사업 추진,. 5억원 지원
상태바
슈퍼마켓협동조합 중심의 동네슈퍼 협업화 지원사업 추진,. 5억원 지원
  • 성향 기자
  • 승인 2018.04.09 08:4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 동네슈퍼

[뉴스프리존=성향 기자]대기업 편의점 등의 골목상권 침입으로 어려움을 겪는 동네슈퍼를 위해 2018년부터 슈퍼마켓협동조합(이하 슈퍼조합) 중심의 동네슈퍼 협업화 지원사업을 중소벤처기업부가 추진한다.

이 사업은 지역 협업화와 전국 협업화로 나누어 추진되며 지역 협업화는 슈퍼조합 10개를 선정하여 협업시스템 개발, 공동구매·마케팅, 점포환경·경영 개선 등에 총 21억원을 지원한다.

현재 2018년 지원조합(10개)에서 고양시, 부천시, 경기동북부(남양주), 충북제천, 전남동부(순천), 부산서부, 경남창원, 경북영주, 포항시, 제주를 포함 전국 협업화는 동네슈퍼 공동브랜드, PB상품 개발, 전국 공동구매·마케팅 등을 위해 슈퍼조합연합회에 5억원을 지원한다.

이 사업은 최근 대기업 편의점의 공격적 출점으로 동네슈퍼가 매년 5000개씩 줄어드는 상황에서 슈퍼업종 소상공인들의 협업을 촉진하여 체인형 슈퍼조합으로 육성하기 위함으로 유럽 소매상인들이 과거 위기 상황에서 협동조합을 설립하여 체인형 슈퍼조합으로 성공한 사례와 국내 편의점 모델을 벤치마킹하여 동네슈퍼의 자생력을 키우기 위해 추진하는 것이다.

편의점 점포추이(개)는 (2011년) 21,879 → (2013년) 25,441 → (2015년) 31,203 → (2017년) 39,844로 동네슈퍼 점포추이(개): (2011년) 76,043 → (2013년) 72,391 → (2015년) 64,565 → (2016년) 59,736 로 줄었다. 중소벤처기업부 유환철 소상공인지원과장은 “유럽의 소매상들이 위기 상황을 협업을 통해 기회로 바꾼 것처럼 대기업 편의점과 온라인쇼핑 증가로 동네슈퍼의 생존이 위협받는 상황에서 이번 사업을 통해 새로운 희망의 계기가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강조했다.

뉴스프리존을 응원해주세요.

기사 잘 보셨나요? 독자님의 응원이 기자에게 큰 힘이 됩니다.
후원회원이 되어주세요. 독자님의 후원금은 모두 기자에게 전달됩니다.
정기후원은 모든 기자들에게 전달됩니다.

정기후원 하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하단영역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