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역 고가, 13일 0시부터 폐쇄…우회로 이용해야
상태바
서울역 고가, 13일 0시부터 폐쇄…우회로 이용해야
  • 이민기
  • 승인 2015.12.11 18: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역 고가가 오는 13일 0시부터 폐쇄된다. 이에 따라 당장 13일부터 기존 서울역 고가를 이용하던 차량은 우회로를 이용해야 한다.

서울시는 서울역 교차로상 퇴계로∼통일로 간 직진차로 신설을 위해 현재 교통섬 정비를 마무리하고 차선 도색 중이라고 11일 밝혔다.

숙대입구 교차로에는 차로 신설을 위해 중앙녹지대를 없애고 차로 포장을 마쳤다. 두 교차로는 13일 0시부터 개선된 교통체계로 운영된다. 따라서 13일 이후부터 기존에 서울역 고가를 이용해 퇴계로로 진입하던 차량은 서울역 교차로에서 직진하거나 숙대입구 교차로에서 좌회전, 한강대로를 따라가 퇴계로로 진입하면 된다.

또 서울시는 현장상황기동대와 시 직원 등 700명을 촘촘하게 배치하고 염천교부터 서울역까지 50m 구간에 폐쇄회로(CC)TV를 설치해 교통 흐름을 방해하는 가로변 주·정차 단속을 강화할 방침이다.

서울역 일대를 오가는 순환버스를 신설하는 등 대중교통 공급도 확대한다. 우선 공덕오거리에서 서울역을 지나 회현사거리까지 8.6Km 구간을 오가는 순환노선 8001번이 신설됐고, 그외 퇴계로를 경유하게 조정되는 7개 버스(104번·463번·507번·7013A번·7013B번·705번·9701번)도 13일 첫차부터 운행된다.

남대문로를 거치는 7개 버스는 퇴계로를 지나도록 노선을 조정한다. 편도였던 5개 노선(104, 463, 507, 7013A, 7013B)은 왕복으로 조정하고, 기존에 퇴계로를 지나지 않았던 2개 노선(705, 9701)은 퇴계로를 거치도록 노선을 조정할 예정이다.

서울역 주변을 지나는 지하철 1·2·4·5·6호선은 14일부터 1주일간 출퇴근시간대 하루 42회 증편 운행한다.

자료=자료=서울역고가 폐쇄에 따른 우회도로../서울시

서울시는 경기와 서울 외곽에서 서울역 고가 쪽으로 통행하던 차량은 도시고속도로, 원효로, 한강대로(서부권역), 다산로·을지로·종로(동북권역) 등 가급적 서울역과 먼 곳에서 우회해달라고 당부했다. 평소 공덕오거리, 동대문역사공원 등에서 만리재로·퇴계로로 진입했던 차량은 마포대로, 백범로, 남대문로, 을지로를 이용하면 된다.

 

고가 가까이에서 만리재로→퇴계로로 이동할 차량은 서울역 교차로에서 직진하거나 청파로에서 한강대로를 거쳐 퇴계로를 이용하면 된다. 반대로 퇴계로에서 만리재로로 가는 차량은 통일로에서 칠패로를 거쳐 청파로 쪽으로 이동해야 한다.

신용목 서울시 도시교통본부장은 "당분간은 교통 혼잡과 시민 혼란이 없도록 우회경로 안내, 교통 흐름 분산에 모든 역량을 집중할 계획"이라며 "최대한 빠른 시일 내에 서울역 주변 교통 흐름이 안정화되도록 시민 여러분의 많은 협조를 당부드린다"고 말했다.

뉴스프리존을 응원해주세요.

기사 잘 보셨나요? 독자님의 응원이 기자에게 큰 힘이 됩니다.
후원회원이 되어주세요. 독자님의 후원금은 모두 기자에게 전달됩니다.
정기후원은 모든 기자들에게 전달됩니다.

정기후원 하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하단영역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