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종코로나05/12 16시 기준

한국 확진자 10,909

한국 퇴원자 9,632

중국 확진자 82,918

중국 사망자 4,633

  • 네이버포스트
  • 네이버tv
  • 다음카페
  • 네이버회원가입
뮤지컬 ‘드라큘라’ 김준수, 변함없는 실력으로 무대 장악
상태바
뮤지컬 ‘드라큘라’ 김준수, 변함없는 실력으로 무대 장악
  • 이민숙
  • 승인 2016.01.25 15:4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연합통신넷=이민숙 기자]김준수가 뮤지컬 ‘드라큘라’ 첫 공연을 마치고 소감을 전했다.

25일 씨제스컬쳐는 “김준수가 지난 23일 개막한 뮤지컬 ‘드라큘라’에서 약 2년 만에 다시 드라큘라 역을 맡아 변함없는 실력으로 무대를 장악했다”면서, “김준수는 초연보다 더욱 깊이 있어진 연기와 폭발적인 가창력을 선보였고, 세종문화회관 대극장을 가득 메운 관객들은 공연이 끝나자 열띤 박수갈채를 보내며 ‘드라큘라’의 귀환을 환영했다”고 전했다.

2014년 뮤지컬 ‘드라큘라’ 초연 당시, 김준수는 붉은 헤어와 함께 도발적인 메이크업을 선보이면서 파격 연기 변신을 해 큰 화제를 모은 바 있다. 그는 특유의 뇌쇄적인 눈빛과 시선을 압도하는 비주얼로 ‘드라큘라’라는 캐릭터와 완벽한 조화를 이뤘고, ‘샤큘’이라는 신조어를 탄생시킬 정도로 깊은 인상을 남겼다.

첫 공연을 마친 김준수는 “2년 만에 다시 드라큘라로 무대에 서니 감회가 남다르다. 뮤지컬 ‘드라큘라’는 무대에 설 때마다 전율이 흐르는 공연이다”며 작품을 향한 각별한 애정을 드러냈다“면서, ”오랜만에 ‘드라큘라’로 인사드릴 수 있어 정말 행복하고, 관객 여러분들께도 마음을 울리는 진한 감동을 전할 수 있도록 앞으로 남은 공연 모두 최선을 다해 노력하겠다“고 각오를 전했다.

뮤지컬 ‘드라큘라’는 주인공 ‘드라큘라’의 시간을 초월한 운명적인 사랑 이야기로, 브램 스토커(Bram stoker)의 동명 소설을 천재 작곡가 프랭크 와일드혼의 음악으로 재탄생 시킨 작품이다. 지난 2004년 브로드웨이 초연 이후 세계 각국에서 사랑받아왔고, 국내 초연에서도 웅장하고 환상적인 무대로 많은 인기를 얻었다.

한편, 김준수가 출연하는 뮤지컬 ‘드라큘라’는 다음 달 9일까지 세종문화회관 대극장에서 공연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정치핫이슈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