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네이버포스트
  • 네이버tv
  • 다음카페
  • 네이버회원가입
‘라디오스타’ 김정근, 이지애 특급 내조로 개인기까지? 안정환 X 서형욱 X 김정근 X 감스트 출연
상태바
‘라디오스타’ 김정근, 이지애 특급 내조로 개인기까지? 안정환 X 서형욱 X 김정근 X 감스트 출연
  • 김재현 기자
  • 승인 2018.06.06 22:4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 : MBC

[뉴스프리존=김재현 기자] 2018 러시아 월드컵 메인 캐스터로 MBC에 화려하게 복귀한 김정근이 ‘라디오스타’를 찾아 감스트와 함께 관제탑 2인댄스로 ‘살풀이(?)’에 나선다. 프리 선언 후 인생의 쓴맛을 느낀 그는 대상포진까지 걸렸던 당시의 상황을 전하면서 ‘라디오스타’에서 두각을 나타내기 위해 안간힘(?)을 쓰는 모습으로 큰 웃음을 선사할 예정이다.

6일 수요일 밤 방송될 고품격 토크쇼 MBC ‘라디오스타’는 MBC 2018 러시아 월드컵 중계 4인방인 해설위원 안정환-서형욱과 캐스터 김정근, 디지털 해설위원 감스트가 출연하는 ‘발로 차 말로 까’ 특집으로 꾸며진다. 오는 14일부터 시작되는 2018 FIFA 러시아 월드컵을 맞이해 ‘라디오스타’는 MBC 중계 4인방과 함께 우리나라 월드컵 대표팀의 선전을 기원한다.

MBC에 아나운서로 입사했다 프리로 전향했던 김정근은 최근 다시 MBC에 재입사하는 전무후무한 기록을 세웠다. 그는 2018 러시아 월드컵의 MBC 메인 캐스터로 활약을 펼칠 예정.

김정근은 “15년 만에 ‘라디오스타’에 첫 출연”이라면서 “토크 점유율 최소 2위로 잘 털어보겠다”고 시작부터 의욕이 만발한 모습을 보였다.

이후 그는 ‘라디오스타’ MC들로 인해 생긴 ‘악수 징크스’를 언급해 눈길을 끌었는데 김국진과 윤종신, 두 MC와 악수를 한 뒤 벌어진 일들을 얘기해 두 사람을 당황하게 만들기도. 특히 김정근은 프리 선언을 했었을 당시 육아를 하며 인생의 쓴 맛을 느꼈다고 밝히면서 “대상포진까지 걸렸어요. 신고식 세게 했죠”라고 말해 모두를 놀라게 했다.

무엇보다 김정근의 아내 이지애는 MC 김구라에게 문자를 보내 그가 한강변에서 개인기를 연습했다는 내용을 제보해 눈길을 끌었다. 결국 이 같은 이지애의 특급 내조로 단독 개인기 시간까지 얻게 된 김정근.

그는 열심히 연습한 성대모사를 선보이는 한편, 조금씩 싸늘(?)해지는 분위기를 감지하고 이날 함께 출연한 BJ 감스트와 ‘관제탑 댄스’에 도전하며 온 몸을 바쳐 ‘라디오스타’ 녹화를 마쳤다고 전해져 기대를 모은다.

안정환, 서형욱, 김정근, 감스트가 출연하는 MBC ‘라디오스타’는 6일 밤 11시 10분에 방송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정치핫이슈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