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경제 경제일반
전경련,"남북회담과 후속조치들이 현실화될 수 있도록 경제계 차원에서 역할을 다 할 것"
  • 안기한 기자
  • 승인 2018.06.12 15:08
  • 수정 2018.06.12 15:29
  • 댓글 0

[뉴스프리존=안기한 기자]전국경제인연합회는 12일 2018 북미정상회담에 대한 논평을 통해"동북아 평화경제공동체 건설의 초석이 될 역사적인 북미정상회담이 성공적으로 끝난 것을 환영한다"고 밝혔다. 

전경련은 논평을 통해" ‘한반도 평화실현’이라는 역사적 사명을 이루기 위한 문재인 대통령과 우리 정부의 헌신에 감사를 표한다"며"4.27 남북정상회담과 이번 북미정상회담은 지난 70년 동안 남북간 대립과 반목을 끝내는 중대한 계기가 될 것으로 보인다. 또한 가까운 미래에 한반도에 평화와 번영, 상호존중이라는 ‘담대한 희망의 시대’가 펼쳐질 수 있을 것이라 기대한다"고 논평했다.

 그러면서"한반도에 비춘 희망의 서광이 항구적인 동북아 평화정착으로 이어지려면 긴 호흡의 노력이 필요하다"며"전경련은 앞으로 이어질 남북회담과 후속조치들이 현실화될 수 있도록 경제계 차원에서 역할을 다 할 것이며, 국제사회의 공조를 이끌어내기 위해 최선의 노력을 경주할 것이다"라고 밝혔다.

안기한 기자  agh0078@naver.com

<저작권자 © 뉴스프리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안기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