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무아트센터, 명품 발레시리즈 유니버설발레단 '돈키호테' 20일 개막
상태바
충무아트센터, 명품 발레시리즈 유니버설발레단 '돈키호테' 20일 개막
  • 이대웅 기자
  • 승인 2018.07.11 07: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명품발레시리즈 첫 작품 '돈키호테' / (포스터)=충무아트센터

[뉴스프리존=이대웅 기자] 충무아트센터에서 주최하는 명품발레시리즈 '돈키호테'가 오는 20일 개막하여 22일까지 3일 동안 총 5회에 걸쳐 공연을 선보인다.

명품발레시리즈'의 첫 작품인 '돈키호테'는 스페인의 열정이 돋보이는 밝고 경쾌한 희극 발레로 2014년에 이어 4년 만에 다시 선보이게 되 벌써부터 기대감을 높이고 있다.

특히 이번 '돈키호테'의 '바질'역에 유니버설발레단 사상 첫 몽골 무용수인 간토지 오콤비얀바가 새롭게 합류해 눈길을 끈다.

2017년 유니버설발레단 정기공연에서 입단하자마자 주역을 꿰차 황혜민과의 호흡으로 호평을 받았던 간토지 오콤비얀바는 유니버설발레단의 간판 스타인 콘스탄틴 노보셀로프, 이동탁, 강민우, 이현준과 함께 또 다른 매력의 ‘바질’을 선보이며, ‘키트리'역의 유니버설발레단 수석무용수 강미선, 홍향기, 조이 아나벨 워막과 솔리스트 예카테리나 크라시우크와의 호흡에 기대감이 모아지고 있다. 

자세한 내용은 충무아트센터 홈페이지를 참조하면 된다.

뉴스프리존을 응원해주세요.

기사 잘 보셨나요? 독자님의 응원이 기자에게 큰 힘이 됩니다.
후원회원이 되어주세요. 독자님의 후원금은 모두 기자에게 전달됩니다.
정기후원은 모든 기자들에게 전달됩니다.

정기후원 하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하단영역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