함양 한여름 밤을 수놓은 다문화가족의 하모니
상태바
함양 한여름 밤을 수놓은 다문화가족의 하모니
  • 정병기 기자
  • 승인 2018.07.15 18: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함양군은 지난 14일 오후 7시30분께 함양 상림공원에서 ‘효정의 빛 다문화합창단’ 상림 토요무대 공연을 진행하여 군민들에게 화합의 무대를 선사했다.ⓒ함양군

[뉴스프리존,함양=정병기 기자]경남 함양군은 지난 14일 오후 7시30분 함양 상림공원에서 ‘효정의 빛 다문화합창단’ 상림 토요무대 공연을 진행하여 군민들에게 화합의 무대를 선사했다고 밝혔다.

무더운 여름 시원한 천년 숲 상림공원을 배경으로 펼쳐진 이날 무대에는 서춘수 함양군수, 황태진 군의회의장, 임재구 도의원, 정현철 단장, 김병화 함양국제문화교류회 총괄대표 등 내빈을 비롯해 군민 등 200여명이 참석해 공연을 즐겼다.

함양국제문화교류회의 주최하고 세계평화여성연합 함양군지부, 뉴스 거함산, 늘봄가든 등이 후원한 이날 공연은 함양군에 거주하는 다문화 자녀와 학부모 50여명이 그동안 갈고 닦은 실력을 함양군민들에게 처음으로 선보이는 자리였다.

김초연 학생 등 9명의 신나는 댄스로 공연의 문을 열었으며, 합창단원들의 노래, 우쿨렐레 공연이 진행되었다. 이어 일본 전통의상을 입은 사또미씨 등 10명이 펼친 전통춤과 노래에 이어 참여자들이 모두 나와 ‘아름다운 나라’를 함께 부르며 화합을 노래했다.

공연을 관람한 서춘수 함양군수는 “이번 다문화합창단의 공연을 통해 서로 다른 국가의 문화를 이해하고 서로의 마음을 나눌 수 있는 교류와 화합의 장이 되길 바란다”라고 밝혔다.

한편, 함양군은 지난 2007년부터 지역의 문화예술단체, 동아리, 개인 등의 재능기부를 바탕으로 상림토요무대를 운영해 오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하단영역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