거창군, 2018 재난대응 안전한국훈련 ‘행정안전부 우수기관’ 선정
상태바
거창군, 2018 재난대응 안전한국훈련 ‘행정안전부 우수기관’ 선정
  • 정병기 기자
  • 승인 2018.07.20 23:4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기초지자체 228개 중 ‘19년도 시범훈련 기관으로 행안부 기관표창 받아
거창군은 행정안전부에서 전국적으로 실시한 2018 재난대응 안전한국훈련 시군구 평가에서 우수기관에 선정됐다.ⓒ

[뉴스프리존,거창=정병기 기자]경남 거창군(군수 구인모)은 행정안전부에서 전국적으로 실시한 2018 재난대응 안전한국훈련 시군구 평가에서 우수기관에 선정됐다고 밝혔다.

이번 평가는 지난 5월 8일부터 18일까지 2주간 실시한 ‘2018 재난대응 안전한국훈련’에 참여한 325개(중앙 25, 시도 17, 시군구 228, 공공기관 55) 기관을 대상으로 실시됐다.

사전평가·현장평가·사후평가를 실시한 후, 중앙평가위원회의 심의를 거쳐 최종 결정됐다. 특히, 거창군은 사상 처음으로 재난대비 훈련인 안전한국훈련 중앙 평가에서 우수기관에 선정되는 쾌거를 달성함으로써, 재난에 강한 안전한 거창의 위상을 드높이는 큰 성과를 창출했다.

거창군의 2018년도 안전한국훈련은 500여 명이 참여해 복합재난(대형화재, 건물붕괴 등) 대응 토론 및 현장훈련을 13개 협업부서의 유기적인 공조체제를 바탕으로 현장조치 행동매뉴얼에 따라 재난안전대책본부의 재난관리 체계를 검증하는 체계적인 훈련을 실시함으로써 중앙으로부터 높은 평가를 받았다.

구인모 군수는 “수상을 계기로 거창도약의 가장 기본적인 안전이 보장될 수 있도록 기초부터 튼튼한 재난·재해에 강한 안전거창을 만드는 데 행정 역량을 더욱 집중하여 절차탁마(切磋琢磨)의 자세로 군민 행복 시대를 열어가겠다”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하단영역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