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미디어, 붓의 가치 실현
상단여백
HOME 포토뉴스 이야기가 있는 방 포토뉴스
[사진] 이 한장 사진의 절절함.. 분쟁중의 여성을 위한 인권 활동을 지지해주세요.
  • 안데레사 기자
  • 승인 2018.09.20 02:28
  • 수정 2018.09.20 08:10
  • 댓글 0

▲사진: 우리는 오늘도 어둠속에 있는 누군가를 위해 촛불을 밝힙니다.

[뉴스프리존= 안데레사 기자] 우리와 함께 '당신의 촛불'을 밝혀주세요. 끝나지 않은 전쟁의 고통을 안고 사는 전쟁이 일어나고 있는 지역에서는 여성들에 대한 성폭력이 있었고 지금도 일어나고 있습니다. 1932년부터 제2차 세계대전이 끝날 때까지 20만 명에 달하는 여성들이 전쟁 중 성 노예로 학대받았습니다. 대다수가 20세 이하였고, 12세 소녀도 있었습니다. 전쟁에서 생존하더라도 피해 여성들 대부분이 제대로 된 사과와 보상에서 외면당하고 있습니다.

안데레사 기자  sharp2290@gmail.com

<저작권자 © 뉴스프리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