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경제 부동산 포토뉴스
아파트 부적격 당첨 14만 여건
  • 임병용 선임기자
  • 승인 2018.10.10 08:26
  • 수정 2018.10.10 21:47
  • 댓글 0

[뉴스프리존= 임병용 선임기자] 최근 5년간 아파트 부적격 당첨 사례가 총 13만9681건에 이르는 것으로 나타났다. 

국회 국토교통위원회 소속 민경욱 자유한국당 의원이 국토부로부터 제출받은 자료에 따르면 최근 5년간 아파트 부적격 당첨 사례 가운데 청약가점, 무주택 여부, 가구주 여부 등을 잘못 기입한 경우가 6만4651건(46.3%)으로 가장 많았던 것으로 집계됐다.

부적격 당첨자가 가장 많이 발생한 아파트 단지는 ‘남 원주 동양엔파트 에듀시티’로 지난해 1월에 분양한 881가구 가운데 64.5%인 568건이 부적격인 것으로 판명됐다.

또, 올 4월 1969가구를 분양한 ‘e편한세상 금정산’은 최고 7.24 대 1의 경쟁률을 기록했지만 370명은 부적격 통보를 받았다.

이밖에, 지난해 12월 분양한 경기 파주 ‘운정신도시 아이파크’는 2580가구 모집에 10.8%인 330건이 부적격 당첨으로 밝혀진것.
국토부는 지난해 11월부터 올 6월까지 분양자가 대거 몰린 8개 단지에 대해 위장전입, 대리 청약, 통장 매매 등 불법 거래를 단속하기 위한 현장 점검을 한 결과 831건을 적발해 수사를  의뢰했다고 밝혔다.

임병용 선임기자  sam0352@naver.com

<저작권자 © 뉴스프리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임병용 선임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