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책속의 길 역사교실 포토뉴스
11일, 오늘의 역사.. 2012년 추재엽 양천구청장 고문전과로 실형선고, 법정구속
  • 모태은 기자
  • 승인 2018.10.11 03:04
  • 수정 2018.10.12 03:10
  • 댓글 0

<오늘의 역사>

근심 걱정 없는 사람 누군고.


출세 하기 싫은 사람 누군고.
시기 질투 없는 사람 누군고.
흉허물 없는 사람 어디 있겠소.

가난하다 서러워 말고,
장애를 가졌다 기죽지 말고
못 배웠다 주눅 들지 마소
세상살이 다 거기서 거기외다.

가진 것 많다 유세 떨지 말고,
건강하다 큰소리 치지말고
명예 얻었다 목에 힘주지 마소.
세상에 영원한 것은 없더이다

잠시 잠깐 다니러 온
이 세상,
있고 없음을 편 가르지 말고,
잘나고 못남을 평가 하지 말고,
얼기 설기 어우러져
살다나 가세.

다 바람같은 거라오
뭘 그렇게 고민하오.
만남의 기쁨이건
이별의 슬픔이건
다 한 순간이오.

사랑이 아무리 깊어도
산들 바람이고
외로움이 아무리 지독해도 눈보라일 뿐이오.
폭풍이 아무리 세도
지난 뒤엔 고요하듯
아무리 지극한 사연도
지난 뒤엔
쓸쓸한 바람만 맴돈다오.

다 바람이라오.
버릴 것은 버려야지
내 것이 아닌 것을
가지고 있으면
 무엇하리요.
줄게 있으면 줘야지.
가지고 있으면 뭐하겠소.
내 것도 아닌데...
삶도 내 것이라고 하지마소.
잠시 머물다
가는 것일 뿐인데


묶어 둔다고
그냥 있겠오.

흐르는 세월 붙잡는다고 아니 가겠소.
그저 부질없는
욕심 일 뿐,

삶에 억눌려
허리 한번 못피고
인생 계급장 이마에 붙이고 뭐그리 잘났다고 남의 것 탐내시요.

훤한 대낮이 있으면
까만 밤하늘도 있지 않소.
낮과 밤이 바뀐다고
뭐 다른게 있소.
살다보면 기쁜일도
슬픈일도 있다만은,
잠시 대역 연기 하는 것일 뿐,
슬픈표정 짓는다 하여
뭐 달라지는게 있소.
기쁜표정 짓는다 하여
모든게 기쁜 것만은 아니요.
내 인생 네 인생
뭐 별거랍니까...

바람처럼 구름처럼
흐르고 불다 보면
멈추기도 하지 않소.

그냥 그렇게 사는겁니다

10월11일 오늘은 책의 날. 1987년에 고려 현종 때 팔만대장경을 완성한 날인 오늘을 책의 날로 지정. 세계 책과 저작권의 날은 1995년 유네스코가 정한 4월23일

10월11일=1592(조선 선조25)년 오늘 임진왜란중 진주성 대첩
1891(고종28)년 오늘 동아일보 창간한 인촌 김성수 태어남
1976년 오늘 전남 신안 앞바다에서 중국 송나라/원나라 시대 유물 대량인양
1989년 오늘 항공우주연구소 충남 대덕서 발족, 김대중 평민당총재 국회본회의 연설서 5공청산 종결방침 발표(6인 핵심인사 처리 및 전두환 최규하 전 대통령 국회증언으로 종결)
1990년 오늘 남북통일축구대회 1차전 평양 능라도 경기장서 열림, 분단45년만에 처음으로 뉴욕에서 남북영화제 열림
1996년 오늘 OECD 한국가입 초청 결정(29번째로 가입)
2008년 오늘 미국 북한에 대한 테러지원국 지정조치 해제

▲사진: 만기출소하는 추자엽 전 양천구청장

2012년 오늘 서울남부지법 형사11부 추재엽 양천구청장 고문전과로 실형(1년3개월)선고/법정구속
1737년 오늘 인도 캘커타에 지진 30여만명 사망
1821년 오늘 YWCA 창립자 조지 윌리엄스 태어남
1884년 오늘 미국 여성지도자 엘리노어 루스벨트 태어남 “인생은 한껏 살게 되어있다. 때문에 항상 호기심을 지니고 있어야 한다. 무슨 이유가 있건 결코 인생에 등을 돌려서는 안된다.”
1885년 오늘 프랑스작가 모리악 태어남 1952년 노벨문학상 수상 <사랑의 사막> <바리새 여인>
1915년 오늘 프랑스곤충학자 파브르 세상떠남
1950년 오늘 중국군 티베트침략 시작
1963년 오늘 프랑스 샹송가수 에디트 피아프(48세) 세상떠남 ‘사랑의 찬가’ “푸른 하늘이 무너질 수도...땅이 꺼질 수도 있겠지요/그러나 당신이 날 사랑하기만 한다면 무슨 상관이겠어요...우리에겐 영원이 있어요...하느님은 서로 사랑하는 사람을 맺어줄 거예요”
1988년 오늘 미국-필리핀 미군기지사용료협정 체결. 6개기지 사용대가로 미국은 필리핀에 90-91년에 5억$씩 지불
1999년 오늘 스웨덴 노벨상위원회, 미국 록펠러대학 블로벨 교수 의학상 수상자로 선정


모태은 기자  mo5834@naver.com

<저작권자 © 뉴스프리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모태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