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립공원 사진공모전, ‘한여름의 꿈’ 김규완씨作 대상
상태바
국립공원 사진공모전, ‘한여름의 꿈’ 김규완씨作 대상
  • 권병창 기자
  • 승인 2018.11.11 11: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17회 국립공원 사진공모전 4,610점 접수, 총 80점 수상
<대상 '한여름의 꿈' 김규완씨 作>

[뉴스프리존,권병창 기자/사진=국립공원관리공단 제공]천혜의 국립공원을 소재로 공모한 사진전에서 북한산의 노을을 앵글에 담아 낸 김규완 씨의 ‘한여름의 꿈’作이 영예의 대상을 차지했다.

환경부 산하 국립공원관리공단(이사장 권경업)은 11일 제17회 국립공원 사진공모전 대상으로 김규완 씨의 ‘한여름의 꿈’을 선정하고, 수상작 80점을 공개했다.

이번 사진 공모전에는 자연공원의 경관, 생태, 역사문화 등 다양한 소재의 작품 4,610점이 접수되었으며, 이들 작품 중 대상을 포함한 총 80점에 수상의 영광이 돌아갔다.

대상을 수상한 김규완 씨의 ‘한여름의 꿈’은 북한산의 노을을 표현한 독창적인 사진으로 심사위원들로부터 호평을 받았다.

<최우수상/김주현 씨 ‘소매물도의 밤은 낮보다 아름답다’>

최우수상은 김주현 씨의 ‘소매물도의 밤은 낮보다 아름답다’와 이순섭 씨의 ‘물속의 장군봉’이 선정되었다.

이들 작품은 한려해상 하늘의 별자리 및 등대의 푸른 빛을 밤의 환상으로 표현했고, 주왕산 산사 연꽃들의 웅장함을 드러냈다는 평가를 각각 받았다.

대상 수상자에게는 환경부 장관상과 함께 500만 원의 상금이 수여된다.

최우수상, 우수상, 장려상, 입선작에는 국립공원관리공단 이사장상과 함께 각각 300만 원, 100만 원, 50만 원, 30만원의 상금이 주어진다.

수상된 작품은 국립공원관리공단 ☞ 누리집에서 공개되며, 비상업적 용도의 개인 활용에 한해 사진을 내려 받을 수 있다.

국립공원관리공단은 지리산 등 전국 국립공원에서 내년부터 ‘사진전시회’를 개최할 예정이다.

올해 말부터는 전국 서점과 온라인에서 ‘제17회 국립공원 사진공모전 수상작품집’을 2만 5천 원에 판매할 예정이다.

권경업 공단 이사장은 “올해로 17번째를 맞은 국립공원 사진공모전은 우리나라 자연환경 분야의 대표적인 사진공모전”이라고 말했다.

권 이사장은,“앞으로도 우리나라 국립공원의 아름다움을 널리 알릴 수 있도록 더욱 발전시켜 나가겠다”고 강조했다.

뉴스프리존을 응원해주세요.

기사 잘 보셨나요? 독자님의 응원이 기자에게 큰 힘이 됩니다.
후원회원이 되어주세요. 독자님의 후원금은 모두 기자에게 전달됩니다.
정기후원은 모든 기자들에게 전달됩니다.

정기후원 하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하단영역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