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네이버포스트
  • 네이버tv
  • 다음카페
  • 네이버회원가입
폰서비스 시작한 서울부동산정보광장, 단지별 비교도 가능
상태바
폰서비스 시작한 서울부동산정보광장, 단지별 비교도 가능
  • 장효남 선임기자
  • 승인 2019.01.07 13: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시청. 사진=장효남 선임기자

[뉴스프리존=장효남 선임기자]서울시는 7일부터 서울 전 지역의 부동산정보를 종합적으로 제공하는 ‘서울부동산정보광장 부동산 전·월세 가격, 아파트 분양정보 등도 제공하고 동시에 스마트폰, 태블릿 사용자도 손쉽게 이용하 수 있는 서비스를 시작했다.

7일 서울시에 따르면, ‘서울부동산정보광장’을 플러그인 설치 등의 PC 중심에서 기기 종류에 따라 서비스 화면의 크기가 유동적으로 최적화되는 기기로 변경하기 위해  ‘반응형 웹’을 전면 도입, 스마트폰이나 태블릿 사용자도 손쉽게 이용할 수 있도록 했다.

또한, 모바일에서는 서비스가 안됐던 개별공시지가, 주택공시가격, 아파트가격, 개발제한구역, 용도지구 등 주제별로 지도를 제공하고, 부동산 실거래가와 인근 부동산, 전월세가·분양정보는 물론 토지수용에 대한 내용까지 서울시내 부동산 정보를 한 번에 조회하고 이용할 수 있도록 원스톱 서비스도 강화했다.

시민들이 많이 찾는 정보지만 분산돼 있었던 실거래가, 전·월세가, 분양정보도 ‘거래정보’ 메뉴로 통합해 메인화면에 배치했고 ‘내가 원하는 아파트 찾기’ 메뉴도 새롭게 생겨 자신이 원하는 가격대와 면적, 지역을 설정해 아파트 매매 및 전세가격을 조회하고, 단지별로 가격도 비교할 수 있도록 했다.

이번에 새롭게 바뀐 것 가운데 하나는 그 동안 개별 운영됐던 ‘서울지방토지수용위원회’ 홈페이지를 서울부동산정보광장으로 흡수 통합한 것으로 토지수용 절차 및 사업 안내, 관련 보상에 따른 이의신청 등에 대한 정보를 제공하게 된다.

권기욱 서울시 도시계획국장은 “새롭게 개편된 ‘서울부동산정보광장’을 통해 사용자가 필요한 부동산정보를 스마트폰을 통해 언제 어디서든 편리하게 검색할 수 있도록 구축했다”며 “시민 주거생활과 밀접한 부동산 정보를 보다 쉽고 빠르게 찾을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정치핫이슈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