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광주·전라 포토뉴스
순천시, 옛 팔마의 歷史 '시민암행어사제도' 운영2019년 시정 혁신을 통한 ‘더 청렴한 신뢰도시’ 구현 청렴도 1등급 달성에 매진
  • 이동구 선임기자
  • 승인 2019.01.11 16:22
  • 수정 2019.01.11 16:22
  • 댓글 0

순천시청 청사 전경

[뉴스프리존,전남-이동구 기자] 순천시는 예로부터 청렴의 상징인 팔마의 역사가 있는 자부심 있는 고장으로 지역사회의 청렴증진 활동에 시민들이 직접 참여할 수 있도록 ‘시민암행어사제도’의 운영과 시민사회단체와 ‘청렴실천 업무협약’등을 통해 2019년 시정 혁신을 통한 청렴도 1등급 달성에 매진하겠다고 밝혔다.

순천시(시장 허석)는 민선7기 첫 번째 시정목표인 ‘더 청렴한 신뢰도시’를 만들기 위해 각종 부조리나 취약분야의 혁신을 통한 2019년 ‘청렴도 1등급 달성’과 ‘부패․갑질행위 ZERO’에 목표를 둔 청렴혁신 추진계획을 수립해 중점 추진한다고 밝혔다.

순천시는 2019년 청렴혁신 주요시책으로 청렴한 조직분위기 조성, 전 부서 반부패·청렴혁신과제 추진, 청탁금지제도 운영, 부패·갑질행위 신고 활성화 및 신고자 보호 강화, 청렴교육·홍보, 민간협력 추진 및 엄정한 공직기강 확립 등 7대 추진방향을 설정했다.

먼저 청렴한 조직분위기 조성을 위해 시장이 직접 직원들에게 청렴한 조직운영, 부정청탁 배제 등 청렴의지를 담은 메시지를 전달하고, 간부공무원부터 청렴서약을 통해 솔선수범하기로 했다.

지금까지 인사, 계약․공사, 인․허가, 재․세정, 민간위탁 및 보조사업등 청렴도 취약 5대 분야에 관해서는 소관 부서별로 혁신방안을 마련해 행정의 공정성, 투명성, 신뢰성을 획기적으로 제고할 계획이다.

또한, 부정청탁자 신고접수, 등록을 통해 사후관리를 하고, 부패·갑질 행위 신고 활성화를 위해 시 홈페이지에 ‘청렴신문고’ 개설·운영은 물론, 신고자 보호를 위해 무기명 신고 접수, 신분비밀보장 및 신분보장을 강화할 계획이다.

공무원교육에서도 그동안 단순 강의식 집합교육에서 공연 또는 콘서트 형식으로 추진해 직원들의 관심과 참여를 유도하고, 부서별로 마련한 청렴시책 성과를 홍보함으로써 시민들과 공유할 계획이다.

순천은 예로부터 청렴의 상징인 팔마의 역사가 있는 자부심 있는 고장으로 지역사회의 청렴증진 활동에 시민들이 직접 참여할 수 있도록 ‘시민암행어사제도’를 운영하고, 시민사회단체와 ‘청렴실천 업무협약’등을 맺을 예정이다.

또한, 공직기강 확립을 위해 반부패·청렴에 반하는 금품·향응수수, 부패, 갑질 등의 비위행위를 엄단하기 위해 인사·징계제도를 엄격히 운영을 하되, 특히 100만 원 이상 금품 등을 수수할 경우 일명 “원스트라이크 아웃제”를 시행해 공직에서 영구히 퇴출시킬 방침이다.

허석 순천시장은 이번 2019년 반부패·혁신 추진계획을 보고받는 자리에서 “저 자신부터 모든 업무처리에서 금품수수나 청탁을 배제하고 행정의 공정성·투명성을 견지해 나가겠다. 간부들과 직원들은 청렴도 향상을 위해 내부 구성원 간 공감과 소통을 활성화하고 공직 내·외의 생활에서 청렴을 솔선수범함은 물론, 시민들을 대할 때 항상 친절하고 성실하게 응대하여 행정에 대한 신뢰와 만족을 주는 것이 필요하다.”면서 “2019년 새로운 순천 시민과 함께, 시정혁신 ‘더 청렴한 신뢰도시’를 달성하는 원년이 될 수 있도록 노력 해 줄 것:을 당부했다.

이동구 선임기자  pcs81914@naver.com

<저작권자 © 뉴스프리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동구 선임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