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대구·경북 포토뉴스
대구시, 설맞이 제수용·선물용 축산물 제조업체 일제 점검명절 성수 축산물(제수용, 선물세트) 제조업체 및 대규모 판매업체 200여 곳 대상 2월 23일부터 시행하는 계란 난각 산란일자 표시제도 홍보 병행
  • 고경하 기자
  • 승인 2019.01.12 21:21
  • 수정 2019.01.12 21:21
  • 댓글 0

네이버 인용

[뉴스프리존,대구=고경하 기자] 대구시는 설 명절을 앞두고 시민들이 안심하고 축산물을 구매할 수 있도록 오는 14일부터 25일까지 8개 구·군과 함께 명절 성수 축산물 위생관리 실태를 집중점검 한다.

이번 일제점검은 설 제수용·선물용 축산물 제조업체 및 대형마트, 전통시장 등 소비자들이 많이 이용하는 축산물 판매업체 200여 곳을 대상으로 실시한다.

주요 점검내용은 설 명절 시기에 일어날 수 있는 축산물 관련 불법 행위로 무허가 제조·판매, 유통기한 경과 제품 유통, 냉동육을 냉장육으로 판매, 비위생적 취급 행위 등이다. 이번 점검기간 중 오는 2월 23일부터 시행하는 계란 난각의 산란일자 표시제도 홍보도 함께 추진한다.

농산유통(과장 이동건)은 “이번 점검을 통해 시민들이 설 성수 축산물을 믿고 소비할 수 있도록 하는 한편 고의적인 불법 행위에 대해서는 영업정지 등의 행정처분과 함께 형사고발 조치를 병행할 계획이다.”

“축산물과 관련된 불법 행위를 목격하거나 의심될 경우, 1399번으로 신고하여 줄 것.”을 당부하였다.

고경하 기자  rhrudgk79@hanmail.net

<저작권자 © 뉴스프리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고경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