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네이버포스트
  • 네이버tv
  • 다음카페
  • 네이버회원가입
[NF 포토] 15일, 계속되는 '사상 최악 초미세먼지'...병원에 급성환자 '북적'
상태바
[NF 포토] 15일, 계속되는 '사상 최악 초미세먼지'...병원에 급성환자 '북적'
  • 김태훈 기자
  • 승인 2019.01.15 12: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15일 오전 샛강 건너에서 바라본 서울 여의도. 이날 수도권에는 사상 처음으로 사흘 연속 미세먼지 비상저감조치가 발령되었다.
▲해가 뜬 하늘에 미사먼지가 선명하다.

[뉴스프리존, 서울= 김태훈기자] 미세먼지의 영향으로 관측 이래 최악의 상황까지 갔던 건강에도 비상이 걸렸다. 15일 서울을 비롯한 수도권에 사상 처음으로 사흘 연속 미세먼지 비상저감조치가 적용 중인 가운데, 샛강 건너에서 바라본 여의도의 고층 빌딩들이 먼지 속에 잠겨 뿌옇게 보인다. 호흡기 내과나 가정의학과 등엔 급성 환자가 늘었다.

정치핫이슈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