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U+, 금오공대 '5G 캠퍼스' 네트워크 및 솔루션 구축 완료
상태바
LGU+, 금오공대 '5G 캠퍼스' 네트워크 및 솔루션 구축 완료
  • 이동근 기자
  • 승인 2020.12.08 13: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뉴스프리존] 이동근 기자=LG유플러스는 금오공과대학교와 '5G 정부업무망 모바일화 실증사업'을 위한 네트워크 및 솔루션 구축을 완료하고, 본격 실증을 진행한다고 8일 밝혔다.

이번 사업은 유선 기반 업무망을 5G 무선망으로 대체하고, 5G의 초고속·초저지연 특성을 활용한 융합서비스를 발굴하는 것이 주 목적이다. LG유플러스는 유선망을 대체하는 5G 인프라 구축과 함께 ▲클라우드 시스템 ▲저지연 원격수업 ▲산학연 R&D 플랫폼 ▲얼굴인식 AI 카메라 등을 제공할 계획이다.

또 스마트캠퍼스 체험관도 금오공대 산학협력관에 마련했다.

향후 LG유플러스는 금오공대의 5G 스마트캠퍼스 구축을 완료한 뒤, 내년까지 다양한 미래교육 모델에 대한 실증을 진행할 계획이다. 실증에는 5G의 28GHz 밀리미터파 대역을 지원하는 '퀄컴 스냅 드래곤 5G 모바일 플랫폼' 기반 전용 스마트폰과 5G 라우터도 활용한다.

LG유플러스 기업신사업그룹 조원석 전무는 "이번 스마트캠퍼스가 비대면 교육이 중요해지는 현재 추세에 맞춰, 온라인 교육을 선도하는 플랫폼이 되도록 당사의 역량을 집중할 것"
이라며, "금오공대의 성공 사례를 바탕으로 국내 많은 대학과 산업계로 5G 기반 모바일 업무환경을 확대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뉴스프리존을 응원해주세요.

기사 잘 보셨나요? 독자님의 응원이 기자에게 큰 힘이 됩니다.
후원회원이 되어주세요. 독자님의 후원금은 모두 기자에게 전달됩니다.
정기후원은 모든 기자들에게 전달됩니다.

정기후원 하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관련기사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