목포해경 이재현 순경, 사고 차량에서 운전자 구조 ‘귀감’
상태바
목포해경 이재현 순경, 사고 차량에서 운전자 구조 ‘귀감’
  • 조완동 기자
  • 승인 2022.11.17 15: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고 차량 위급 상황에서 60대 남성 신속 구조

[전남=뉴스프리존] 조완동 기자= 목포해양경찰서 경찰관이 퇴근길에 차량사고를 목격하고 위급상황에 처한 60대 남성을 구조한 사실이 뒤늦게 알려져 귀감을 사고 있다.

목포해양경찰서 이재현 순경.
목포해양경찰서 이재현 순경.

미담의 주인공은 목포해양경찰서 진도파출소 소속 이재현 순경(29세)으로 그의 선행은 함께 근무하고 있는 동료 직원을 통해 주변에 알려졌다.

목포해경에 따르면 이 순경은 지난 9일 오후 1시 30분경 근무를 마치고 퇴근하던 중 목포시 용해동 일대 상가주차장 내 벽면과 충돌한 사고차량을 목격했다.

사고를 목격한 이 순경은 곧장 현장으로 뛰어가 시동이 걸린 사고차량 안에서 운전자 A씨(60대, 남)를 발견하고, 신속하게 조수석을 통해 차량에 올라 타 시동을 끄고 A씨를 무사히 구조했다.

구조된 A씨는 현장에 도착한 119구급대에 의해 인근 병원으로 이송됐으며 A씨의 건강 상태는 양호한 것으로 전해졌다.

이 순경은 “평소 파출소에서 근무하면서 구조 현장의 경험과 교육, 훈련 등으로 인해 위급상황 속에서도 침착하게 대응할 수 있었다”며,“앞으로도 국민을 위해 헌신하고 봉사하는 해양경찰이 되겠다”고 전했다.

한편, 이재현 순경은 지난해 11월 해양경찰로 임용돼 현재 목포해양경찰서 진도파출소에서 해상치안과 국민의 안전을 위해 맡은 바 소임에 최선을 다하고 있는 모범 공무원이다.

뉴스프리존을 응원해주세요.

기사 잘 보셨나요? 독자님의 응원이 기자에게 큰 힘이 됩니다.
후원회원이 되어주세요. 독자님의 후원금은 모두 기자에게 전달됩니다.
정기후원은 모든 기자들에게 전달됩니다.

정기후원 하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