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시, 세계 최초 여객·물류 통합형 '달구벌자율차' 모빌리티 서비스 선보여
상태바
대구시, 세계 최초 여객·물류 통합형 '달구벌자율차' 모빌리티 서비스 선보여
  • 박종률 기자
  • 승인 2022.11.28 18:3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자율차 8대 및 배송로봇 3대 운행, 대구 테크노폴리스 일대서 이용 가능

[대구=뉴스프리존]박종률 기자= 대구시가 세계 최초의 여객.물류 통합형 '달구벌자율차' 모빌리티 서비스를 선보인다.

대구시가 세계 최초의 여객.물류 통합형 '달구벌자율차' 모빌리티 서비스를 선보인다. 사진은 차량 모습.(사진=대구시)
대구시가 세계 최초의 여객.물류 통합형 '달구벌자율차' 모빌리티 서비스를 선보인다. 사진은 차량 모습.(사진=대구시)

28일 대구시에 따르면 시는 오는 29일부터 달성군 테크노폴리스 일대에서 오토노머스에이투지 컨소시엄 6개 사가 협력해 세계 최초의 여객.물류 통합형 '달구벌자율차' 모빌리티 서비스를 선보인다.

'달구벌자율차' 모빌리티 서비스는 올해부터 내년까지 무상으로 자율주행 서비스를 제공하는 사업이다.

올해에는 대구 테크노폴리스 10.6㎞ 대상 구간에서 여객 중심의 변동 노선 수요응답형 자율주행 서비스를 제공하고, 내년에는 운행구간과 서비스를 확대해 대구 테크노폴리스에서 국가산업단지까지 총 28.2㎞에서 물류서비스를 추가한 서비스를 제공하고 물류의 경우 로봇배송 서비스까지 제공할 계획이다.

사전 탑승신청을 통해 오는 29일부터 대구 테크노폴리스 인근 서비스 지역 내 모든 곳에서 자율차를 무료로 탑승할 수 있으며, 평일(월~금) 오후 2시~8시까지 6시간 운행한다.

비상상황을 대비해 전문 서비스 교육을 받은 안전요원이 운전석에 동승한다.

대구시가 세계 최초의 여객.물류 통합형 '달구벌자율차' 모빌리티 서비스를 선보인다. 사진은 체험단 신청 QR코드.(사진=대구시)
대구시가 세계 최초의 여객.물류 통합형 '달구벌자율차' 모빌리티 서비스를 선보인다. 사진은 체험단 신청 QR코드.(사진=대구시)

이용방법은 QR코드를 스캔하거나 온라인 배너를 클릭해 체험단을 신청한 후 '카카오T' 어플을 통해 차량을 호출할 수 있으며, 탑승객은 앱을 통해 이동상황을 확인할 수 있다.

이번 사업에서 오토노머스에이투지 컨소시엄은 레벨4 수준의 자율차를 총 8대 제작.운영한다.

1차 연도에는 승합자율차 3대, 2차 연도에는 승합/승용 자율차 5대 및 배송로봇 3대를 추가로 투입해 운영할 예정이다.

이승대 대구시 혁신성장실장은 "이번 사업으로 세계 최초의 여객 물류 통합 자율주행 서비스를 선보이게 되어 매우 의미가 있다"며 "또한 대구시는 자율주행 선도도시로서 기업들이 자율주행자동차 시장에서 경쟁력을 갖출 수 있도록 전폭적인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뉴스프리존을 응원해주세요.

기사 잘 보셨나요? 독자님의 응원이 기자에게 큰 힘이 됩니다.
후원회원이 되어주세요. 독자님의 후원금은 모두 기자에게 전달됩니다.
정기후원은 모든 기자들에게 전달됩니다.

정기후원 하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