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일 목요일 날씨] 12월 첫날, 아침 더 춥다‥곳곳 눈 날려
상태바
[1일 목요일 날씨] 12월 첫날, 아침 더 춥다‥곳곳 눈 날려
  • 김소영 기자
  • 승인 2022.11.30 22: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 =뉴스프리존]김소영 기자= 30일, 이 시각 서울의 체감온도는 - 10도 안팎까지 떨어져 있는 가운데 1일은 전국에 한파가 이어지는 가운데 곳곳에 눈이나 비가 내리겠다.

기상청에 따르면 29일(화요일) 같은 시각에 비해서 10도가량이나 낮으며 목요일 아침 최저기온은 -14∼-1도로 철원이 - 14도, 제천 - 12도 서울 - 9도 등으로 수요일보다 2도에서 6도가량 낮겠다.

낮 최고기온은 -1∼7도로 서울 -1도, 춘천 2도, 제주 8도로 예보됐다.

현재 충남 서해안을 중심으로는 눈도 날리고 있으며 내일도 충남 서해안과 충남 북부 내륙, 전라 서해안은 새벽부터 비 또는 눈이 내리겠다.

인천과 경기 남부는 눈이 살짝 날리면서 늦은 오후부터 밤 사이 눈이 더 날리겠고, 제주도에는 가끔 비나 눈이 오겠다.

또한, 2일(금요일)까지 서해안 지방은 눈이 이어지겠고 예상 적설량은 전라 서해안과 제주도 산지, 서해5도, 울릉도·독도, 충남 서해안 1∼5㎝(제주산지 많은 곳은 7㎝ 이상), 충남 내륙 1㎝ 안팎이다. 예상 강수량은 전라 서해안, 충남 서해안, 제주도 5㎜ 안팎, 충남 내륙은 5㎜ 미만이다.

한편, 미세먼지 농도는 전 권역이 '좋음' 수준을 보이겠다.

또, 해변을 중심한 조업 활동으로는 바다의 물결은 동해 앞바다에서 1.0∼2.0m, 서해·남해 앞바다에서 0.5∼2.5m로 일겠다. 안쪽 먼바다(해안선에서 약 200㎞ 내의 먼바다)의 파고는 동해 1.5∼4.0m, 서해 1.5∼3.5m, 남해 1.0∼3.0m로 예상된다.

기상청은 이번 추위는 오는 2일(금요일) 낮에는 겨우 영상권을 회복하지만, 이후에도 아침에는 계속 영하권 추위가 계속 이어지겠다.

뉴스프리존을 응원해주세요.

기사 잘 보셨나요? 독자님의 응원이 기자에게 큰 힘이 됩니다.
후원회원이 되어주세요. 독자님의 후원금은 모두 기자에게 전달됩니다.
정기후원은 모든 기자들에게 전달됩니다.

정기후원 하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