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청엑스포조직위, 경남도청 시작으로 본격적인 현장 홍보 나서
상태바
산청엑스포조직위, 경남도청 시작으로 본격적인 현장 홍보 나서
  • 허정태 기자
  • 승인 2022.12.02 15: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2월 ‘경남도 현장 홍보의 달’로 지정 산청엑스포 현장 홍보

[경남=뉴스프리존]허정태 기자=산청세계전통의약항노화엑스포조직위원회(공동조직위원장 박완수 경남지사, 이승화 산청군수, 이하 조직위)는 엑스포 개최 280여일을 앞두고 본격적인 현장 홍보 활동에 나섰다.

조직위는 12월을 ’경남도 현장 홍보의 달’ 로 정하고,  2일 경남도청, 도의회를 시작으로 도내 공공기관, 미술관, 공연장, 관광안내소, 고속도로 휴게소 등을 찾아 다니며 산청엑스포를 알리기 위한 홍보활동을 폍친다.

산청엑스포조직위, 현장홍보   산청군
산청엑스포조직위, 현장홍보  산청군

조직위 홍보단은 산청엑스포 공식 마스코트인 준이(허준), 금이(대장금) 인형탈과 함께 엑스포 어깨띠를 두르고, 홍보 전단지를 나눠주며 본격적인 오프라인 홍보 활동을 펼친다.

아울러 현장 홍보 활동과 병행해 유튜브와 네이버 블로그, 페이스북, 인스타그램 등 다양한 공식 사회 관계망 서비스(SNS) 채널을 통해 온라인 홍보 활동도 집중하고 있다.

특히 엑스포 공식 유튜브 채널인 ‘산청테레비’는 항노화 댄스 영상, 엑스포 소식, 동의보감촌 여행 등 다양한 홍보 영상이 인기몰이 중이다.

박정준 조직위 사무처장은 “12월 경남도 홍보 활동을 이후 내년 1월부터는 서울, 대도시에 ‘엑스포 알리기’ 현장 홍보 활동을 펼칠 계획”이라며 “전방위적 홍보에 심혈을 기울이겠다”고 말했다.

2023산청세계전통의약항노화엑스포는 ‘미래의 약속, 세계속의 전통의약’을 주제과 보건복지부와 경남도, 산청군이 공동 주최하는 정부 승인 국제행사로 2023년 9월 15일부터 10월 19일까지 35일간 산청 동의보감촌 일원에서 개최된다.

뉴스프리존을 응원해주세요.

기사 잘 보셨나요? 독자님의 응원이 기자에게 큰 힘이 됩니다.
후원회원이 되어주세요. 독자님의 후원금은 모두 기자에게 전달됩니다.
정기후원은 모든 기자들에게 전달됩니다.

정기후원 하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