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라북도 선도기업ㆍ스타기업 최고경영자 혁신 포럼 개최
상태바
전라북도 선도기업ㆍ스타기업 최고경영자 혁신 포럼 개최
  • 이수준 기자
  • 승인 2022.12.08 14: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선도기업·스타기업 138개사 최고경영자 모여 지역산업발전 도모
취업경쟁력 높이기 위한 선도기업 분석대회 우승팀 발표도

[전북=뉴스프리존] 이수준 기자= 전북도와 (재)전북테크노파크, 캠틱종합기술원은 8일 전주 아름다운컨벤션에서 ‘전라북도 선도기업/스타기업 CEO 혁신 포럼’을 개최하고 상생 협력을 통한 지역산업 발전에 힘을 모아나가기로 했다.

사진 = 전북 선도기업 스타기업 최고경영자  혁신포럼
사진 = 전북 선도기업 스타기업 최고경영자 혁신포럼

이번 행사는 ‘전라북도 중소기업 성장사다리 육성체계’의 중심축인 선도기업과 스타기업의 최고경영자들이 참여하여 정보교류, 상호학습, 네트워크를 구축하고, 2022년도 지원사업 성과전시회 등을 통해 상생협력 문화를 조성하여 지역산업발전을 도모하는 행사로 상반기에 이어 두 번째 개최됐다.

‘전라북도 중소기업 성장사다리 육성체계’는 기업규모 및 성장단계에 기초한 지역과 중앙정부 기업육성사업의 유기적 연계를 통한 시너지효과를 도모하는 전라북도 대표 중소기업 육성정책이다.

기술력을 바탕으로 지역의 경제발전과 성장을 이끌어 갈 수 있는 기업으로 구성된 선도기업 70개사, 스타기업 68개사가 기술개발과 성장 촉진을 위한 현장애로 기술해결, 시제품 제작, 마케팅 등의 One-stop 기업 성장 프로그램을 지원받았다.

그 결과 2022년도 3분기 매출액 및 수출액은 전년도 동분기 대비 선도기업은 13%, 스타기업은 9.1% 증가하여 전 세계적인 경영환경의 불안정 속에서도 꾸준한 성장세를 보이고 있다.

이날 포럼 강연자로 초청된 한국개발연구원(KDI) 조동철 원장은 ‘글로벌 인플레이션과 우리 경제 전망’이라는 주제로 국제정세에 따른 공급망 붕괴 등으로 발생된 인플레이션에 대응하여 우리 기업이 선제적으로 대응하고 나아갈 방향에 대한 강연과 소통의 시간을 가졌다.

또 지난 2일, 지역 중소기업의 기술력, 제품, 경영상태, 복리후생 등을 조사하고 분석한 내용을 발표하고 시상을 통해 지역의 좋은 일자리 정보제공과 취업경쟁력을 강화하고자 실시한 ‘전라북도 선도기업 분석대회’에서 우승한 팜라밸(전북대학교 김진, 김지현)의 발표도 있었다.

이와 함께 글로벌 경기침체가 우려되는 경영환경 속에서도 기술성장을 바탕으로 한 해 동안 우수한 성과를 달성한 6개 기업에 대한 도지사 표창과 전라북도 선도기업 대표자 협의회 활동의 노력을 인정받은 2개사 기업대표를 대상으로 전북테크노파크 공로상을 수여하는 행사도 진행됐다.

김관영 도지사는 “코로나-19, 미-중 무역갈등, 러시아-우크라이나 전쟁, 전 세계적 공급망 붕괴 등 대내외 어려운 경제여건에서 기업의 애로사항이 날로 커지고 있는 만큼, 기업인들의 의견을 적극적으로 청취해 다양한 기업육성정책 만들어 나가겠다”고 말했다.

김 지사는 또 “기업하기 가장 좋은 환경을 지속적으로 만들어 기존 기업들의 성공을 돕고, 우수한 기업을 지역에 유치해 성장엔진에 불을 붙여 전라북도에서 성공할 수 있다는 ‘전북 성공 신화’를 만들어 나가겠다”고 덧붙였다.

전북테크노파크 양균의 원장도 “앞으로도 기업 최고경영자 간의 더 많은 교류기회를 만들어 상호 소통하고 지역 경제가 활성화될 수 있는 계기를 만들어 나가겠다”고 말했다.

뉴스프리존을 응원해주세요.

기사 잘 보셨나요? 독자님의 응원이 기자에게 큰 힘이 됩니다.
후원회원이 되어주세요. 독자님의 후원금은 모두 기자에게 전달됩니다.
정기후원은 모든 기자들에게 전달됩니다.

정기후원 하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