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가스공사, 설 연휴 '안전관리 강화 기간' 운영
상태바
한국가스공사, 설 연휴 '안전관리 강화 기간' 운영
  • 조은정 기자
  • 승인 2023.01.20 18: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뉴스프리존]조은정 기자=한국가스공사(사장 최연혜)는 설 연휴를 대비해 1월 16일부터 24일까지 '안전관리 강화 기간'으로 정하고 본사 및 전 사업소에 대한 안전관리 강화 대책을 수립해 시행한다고 20일 밝혔다.

가스공사 전국 19개 사업소는 천연가스 생산·공급시설과 건설 현장을 점검하고 재난상황 대응체계 정비를 통해 안전 취약시기에 집중적인 안전관리 강화 활동을 전개하고 있다.

최연혜 한국가스공사 사장(왼쪽에서 두번째)은 설 연휴 대비 천연가스 공급설비 운영현황과 안전관리 실태점검을 위해 20일 서울 방배관리소를 방문했다. (사진=한국가스공사)
최연혜 한국가스공사 사장(왼쪽에서 두번째)은 설 연휴 대비 천연가스 공급설비 운영현황과 안전관리 실태점검을 위해 서울 방배관리소를 방문했다. (사진=한국가스공사)

특히, 설 연휴를 대비해 최연혜 사장을 비롯한 주요 경영진은 전국 사업소의 생산·공급 현장을 직접 방문해 안전 점검을 실시하고 현장 근무자를 격려했다.

가스공사 최연혜 사장은 "국민의 생명과 안전을 지켜야 하는 의무와 책임은 가스공사 경영의 최우선 가치이며 미래 성장 동력 확보를 위한 기반"이라며, "국민들께서 따뜻한 설 명절을 보낼 수 있도록 휴일에도 안전하고 안정적인 천연가스 공급에 최선을 다해 달라"고 직원들에게 당부했다.

뉴스프리존을 응원해주세요.

기사 잘 보셨나요? 독자님의 응원이 기자에게 큰 힘이 됩니다.
후원회원이 되어주세요. 독자님의 후원금은 모두 기자에게 전달됩니다.
정기후원은 모든 기자들에게 전달됩니다.

정기후원 하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