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네이버포스트
  • 네이버tv
  • 다음카페
  • 네이버회원가입
이낙연 캠프 "송영길 당무위 전 결론 확정된 듯 발언 매우 유감"
상태바
이낙연 캠프 "송영길 당무위 전 결론 확정된 듯 발언 매우 유감"
"당무위 위임표결, 의사 왜곡시킬 수 있다는 점에서 적절치 않는 방식"
  • 김정현 기자
  • 승인 2021.10.13 13:3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더불어민주당 이낙연 대선경선 후보 필연캠프 홍영표 선대위원장이 지난 9월 23일 오전 경남 창원시 의창구 경남도의회에서 열린 '이낙연 후보 경남 정책공약 발표회'에서 발언하고 있다. ⓒ연합뉴스
더불어민주당 이낙연 대선경선 후보 필연캠프 홍영표 선대위원장이 지난 9월 23일 오전 경남 창원시 의창구 경남도의회에서 열린 '이낙연 후보 경남 정책공약 발표회'에서 발언하고 있다. ⓒ연합뉴스

[서울=뉴스프리존] 김정현 기자= 이낙연 필연캠프 의원들은 13일 대선 경선 무효표 논란에 대한 최종 결정을 위한 당무위원회와 관련, "송영길 대표가 당무위가 열리기도 전에 이미 결론이 확정된 것처럼 발언한 것은 매우 유감이고 특히 '민주당이 분열됐을 때 군사 쿠데타가 발생했다'는 발언에 대해서는 충격을 금할 수 없다"고 비판했다.

필연캠프 의원들은 이날 입장문을 통해 "오늘 열리는 당무위원회는 66년 역사의 민주당과 당원들의 운명을 결정짓는 중차대한 회의"라며 이같이 말했다.

이들은 "당무위원회는 당무 집행에 관한 최고의사 결정기관이다. 당무위원들은 역사적 책임을 갖고 충분한 토론을 통해 오로지 원칙과 양심에 따라 결정해야 한다"며 "이러한 과정은 국민과 당원에게 공개하는 게 마땅하다"고 주장했다.
    
이어 "만약 표결을 하게 될 경우 제3자에게 권한을 위임하는 위임표결은 당무 위원들의 의사를 왜곡시킬 수  있다는 점에서 적절치 않는 방식"이라며 위임표결 반대 입장을 분명히 했다.

아울러 "우리는 당무위원회에서 민주당과 대한민국의 미래를 위해 현명하고 올바른 결정이 나올 것을 기대하며, 그를 위해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했다.

한편 민주당은 이날 오후 1시30분 당무위를 열고 이 전 대표 측이 요구한 '사퇴 후보 득표 처리 문제'에 대한 최종 유권해석을 내린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정치핫이슈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