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미디어, 붓의 가치 실현
상단여백
HOME 스포츠 스포츠종합 포토뉴스
'타격왕' 황인수, 최원준과 6월 ROAD FC 054 전면승부
  • 변성재 기자
  • 승인 2019.05.09 12:34
  • 수정 2019.05.09 12:34
  • 댓글 0

[뉴스프리존=변성재 기자] 아시아 메이저 종합 격투대회 ROAD FC(로드FC)가 내달 15일 원주 종합체육관에서 개최하는 굽네몰 ROAD FC 054의 대진을 발표했다.

지난 8일, ‘ROAD FC 미들급 챔피언’ 라인재(33, 팀 코리아MMA)와 양해준(31, 팀파시)의 타이틀전을 시작으로 ‘더 솔로’ 유재남(32, 로드짐 원주 MMA)과 김태균(30, 팀 피니쉬)의 밴텀급 대결에 이은 대진 발표라 눈길을 끌었다.

9일 목요일, ROAD FC 측은 '타격왕' 황인수(25, 팀매드)와 최원준(30, MMA STORY)의 미들급 매치를 발표했고, 두 명의 파이터는 ROAD FC 미들급을 대표하는 타격가들로 전평났다.

황인수는 2017년 8월 12일 ROAD FC 041에서 이종환을 제압했고, 기세를 이어가며 즈데넥 폴리브카, 박정교, 김내철까지 연이어 꺾었다. 그중 박정교를 1라운드 11초 만에 쓰러뜨린 후에는 미들급의 새로운 다크호스로 떠오르며 주목 받았다.

그러던 중 황인수는 아쉽게 부상을 당해 공백기를 가질 수밖에 없었고, 2018년 3월 10일 이후 케이지에 오르지 못하다가 6월 15일 굽네몰 ROAD FC 054로 오랜만에 복귀전을 치뤄 화제가 되고 있다.

그와 대결을 펼칠 상대는 최원준으로 ROAD FC 센트럴리그에서 6연승을 기록하며 프로 무대에 데뷔한 파이터로 타격 센스가 좋다. 상대의 움직임으로 보고 공격하는 기술이 좋고, 그라운드 기술도 준수하다. 프로 무대에서 5승 3패를 기록 중이다.

ROAD FC 김대환 대표는 “ROAD FC 미들급을 대표하는 타격가들인 황인수와 최원준의 대결이 결정됐다. 두 파이터는 ROAD FC 미들급의 젊은 피로 항상 재밌는 경기를 보장하는 선수들이다"고 전했다.

이어 김대환 ROAD FC 대표는 "그 어느 때보다 시원한 타격전이 예상된다. 타격만큼은 둘째가라면 서러운 두 타격가들의 경기에 많은 기대 부탁드리며, 대회장에 많은 방문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한편, ROAD FC는 오는 18일 제주 한라체육관에서 굽네몰 ROAD FC 053 제주를 개최한다. 굽네몰 ROAD FC 053 제주는 ROAD FC 역사상 첫 제주도 대회로 ‘끝판왕’ 권아솔과 도전자 만수르 바르나위의 100만불 토너먼트 최종전이 열린다.

변성재 기자  czwdeath2003@naver.com

<저작권자 © 뉴스프리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변성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