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미디어, 붓의 가치 실현
상단여백
HOME 지역 강원·제주
양록장학회, 향토인재 양성위한 양록장학금 144명에 2억354만여 원 지급
  • 김종용 기자
  • 승인 2019.03.28 11:55
  • 수정 2019.03.28 11:55
  • 댓글 0

[뉴스프리존,강원=김종용 기자] 미래에 지역 및 국가발전에 중추적 역할을 담당하게 될 향토인재를 양성하기 위한 양구지역의 양록장학금 수여식이 진행된다. 올해에는 고등학생 65명과 대학생 79명 등 144명의 학생들에게 총 2억354만여 원의 장학금을 지급한다.

양구군은 ‘2019년 양록장학금 수여식’을 30일 오전 양구문화복지센터 공연장에서 조인묵 군수와 이상건 군의회 의장, 장기묘 양구교육장 등을 비롯한 지역 기관단체장들과 장학위원, 장학금 기탁자, 장학생, 학부모, 축하객 등 300여 명이 참석할 예정이다.

이날 학생들에게 지급되는 양록장학금 지급대상은 학력우수자, 예체능 특기생, 저소득층 특별장학생, 중학교별 학업성적 최우수자, 국내 우수대학 학생 등으로, 고등학생 65명에게 5994만여 원, 대학생 79명에게 1억4360만 원 등 총 144명에게 2억354만여 원이 지급되며, 장학금은 수혜 학생들에게 4월1일 개별 계좌로 입금된다.

양록장학회는 1996년부터 지난해까지 4134명에게 42억6900만여 원의 장학금을 지급하며 향토인재 양성의 산실 역할을 톡톡히 해오고 있다.  

한편 미래에 지역 및 국가발전에 중추적 역할을 담당하게 될 향토인재를 양성하기 위한 목적으로 지난 1996년 2월 설립된 양록장학외에 지난해에는 각계에서 242회에 걸쳐 1억9036만여 원의 장학금을 기탁했으며, 지난해 말 기준 자산총액은 117억여 원에 달한다.

김종용 기자  doa1152@naver.com

<저작권자 © 뉴스프리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종용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