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미디어, 붓의 가치 실현
상단여백
HOME 지역 대전·충청
청주시, 하수슬러지 감량화로 폐기물처리 예산절감
  • 김병호 선임기자
  • 승인 2019.04.15 10:02
  • 수정 2019.04.15 10:02
  • 댓글 0
신 재생에너지 가용화 시설.(사진제공=청주시)

[뉴스프리존,청주=김병호 선임기자]청주시가 슬러지 감량화를 통한 하수처리예산 절감에 나서고 있다.

슬러지 감량화는 하수처리과정에서 발생되는 폐기물인 하수슬러지를 이용해 바이오가스를 생산, 스팀보일러와 소각로 보조연료의 열원으로 공급하는 것을 말한다.

이 방법으로 지난해에는 하수처리과정에서 발생한 슬러지 중 57.8%인 61,564(톤/년)의 슬러지를 신재생에너지공정으로 투입해 투입량의 70%에 이르는 43,494톤을 감량한 18,070톤을 배출하고, 메탄가스 10,420,807(N㎥/년)를 생산, 소각로의 보조연료로 활용함으로써 32억 원의 예산을 절감했다.

시의 신재생에너지공정은 고온혐기성 소화조와 관련한 문제점 보완을 위해 위탁사에서 운영을 하고 있으며 신재생에너지사업의 표본을 제시하는 선진시설로 타 지자체의 벤치마킹이 끊이질 않고 있다.

시 관계자는“향후 소각로 바이오가스 보조연료 열원 추가공급을 위한 사업을 추진 중이다”라며 “신재생에너지 공정의 운영 모범사례가 될 수 있도록 시설운영관리에 최선을 다 하겠다”라고 말했다.

김병호 선임기자  kbh6007@daum.net

<저작권자 © 뉴스프리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병호 선임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