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비치, 오늘(17일) 신곡 '너에게 못했던 내 마지막 말은' 발표...마음 아리는 이별송
상태바
다비치, 오늘(17일) 신곡 '너에게 못했던 내 마지막 말은' 발표...마음 아리는 이별송
  • 이대웅 기자
  • 승인 2019.05.17 13:4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뉴스프리존=이대웅 기자] '믿고 듣는' 여성듀오 다비치가 신곡 '너에게 못했던 내 마지막 말은'을 발표한다.

다비치는 오늘(17일) 오후 6시, 각종 음원사이트를 통해 새 디지털 싱글 '너에게 못했던 내 마지막 말은'의 전곡 음원과 뮤직비디오를 공개한다.

타이틀곡 '너에게 못했던 내 마지막 말은'은 이별 후에도 사랑하는 연인을 여전히 그리워하는 여자의 마음을 담아낸 미디움 발라드 곡으로, 다비치 멤버들이 직접 작사에 참여해 섬세한 감성을 담아냈다. 특히, 이별 후 겪게 되는 아픔을 담담히 그려낸 가사가 듣는 이들의 마음을 아리게 만든다.

여기에 엠씨더맥스 '넘쳐흘러'를 작곡한 한경수, 최한솔이 지원사격에 나서며 벅차오르는 듯한 아련한 멜로디를 완성, 다비치 멤버들의 보컬과 완벽한 조화를 이루며 진한 여운을 남긴다.

이와 함께 공개되는 뮤직비디오 역시 영화를 보는 듯한 감각적인 영상미와 높은 몰입감을 선사하며 음악 팬들의 눈과 귀를 단번에 사로잡을 예정이다.

이처럼 다비치는 직접 노랫말을 쓰는 등 아티스트로서 꾸준히 도전하는 모습을 보이고 있어 눈길을 끈다. 최근에는 이해리가 부르고 강민경이 촬영한 커버 콘텐츠 '넘쳐흘러'와 자체 리얼리티 '다코노(다비치 코인 노래방)'를 업로드하며 팬들과도 한층 가까이서 소통하고 있다.

그간 다비치는 2008년 정규 앨범 ''Amaranth'로 데뷔해 '미워도 사랑하니까' '8282' '두사랑' '사랑과 전쟁' '사고쳤어요' '안녕이라고 말하지 마' '너 없는 시간들' 등 발표하는 노래마다 음원 차트 상위권에 안착하며 '믿고 듣는 다비치'라는 수식어를 얻었다.

뛰어난 가창력에 풍부한 감정선 그리고 멤버 간의 찰떡 호흡을 자랑하는 다비치가 이번 신곡을 통해서는 또 어떤 이야기를 할지 이목이 집중된다.

한편, 다비치는 오늘(17일) 오후 6시 각종 음원사이트를 통해 신곡 '너에게 못했던 내 마지막 말은'을 발표한다.

(사진)=스톤뮤직엔터테인먼트

정치핫이슈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