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정배 "기무사, 세월호 참사 초기 계엄령 선포 조기 검토.. 종편ㆍ보수 오피니언 리더 활용 여론전”
상태바
천정배 "기무사, 세월호 참사 초기 계엄령 선포 조기 검토.. 종편ㆍ보수 오피니언 리더 활용 여론전”
  • 김원규 기자
  • 승인 2019.05.20 20:3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뉴스프리존= 김원규 기자] 국군기무사령부(기무사)가 지난 2014년 세월호 참사 초기에 반(反)정부 시위를 막기 위해 ‘계엄령 선포’를 조기 검토해야 한다는 문건을 작성한 것으로 확인됐다.

천 의원은 기무사 정보융합실이 지난 2014년 5월1일에 작성한 ‘유가족 관리 및 후속조치’란 제목의 자료에서 이 같은 내용이 발견됐다고 20일 밝혔다. 이 문건에는 반정부 시위 규모가 악화할 수 있으니, 기무사가 계엄령 선포를 조기 검토해야 한다는 내용이 담겼다.

또, 이 문건에는 '유사시 대응 방안으로 반정부 성향의 젊은 층으로 구성된 유가족 대표단을 연륜과 학식을 갖춘 인원으로 재구성해야 한다고도 적시했다.

이와 함께 주요 논란 별 맞춤형 사이버 대응전략을 마련하고, 보수 언론 매체를 활용해 정부 지지 여론을 확산한다는 계획도 세운 것으로 확인됐다.

정치핫이슈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