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미디어, 붓의 가치 실현
상단여백
HOME 스포츠 스포츠종합
'빅 마우스' 권아솔, "11월 9일 여수 로드FC서 ‘하빕 사촌 형’ 샤밀과 전면승부"
  • 변성재 기자
  • 승인 2019.08.16 12:54
  • 수정 2019.08.16 12:54
  • 댓글 0

[뉴스프리존=변성재 기자] 복귀전 장소와 날짜, 그리고 상대까지 모두 결정된 권아솔(33, 팀 코리아MMA)이 이번 경기에 대해 입을 열었다.

권아솔은 11월 9일 여수 진남체육관에서 열리는 굽네몰 ROAD FC 056에서 샤밀 자브로프(35, AKHMAT FIGHT CLUB)와 맞붙는다.

지난 5월 18일 제주도에서 열린 굽네몰 ROAD FC 053 제주에서 만수르 바르나위와 맞붙은 권아솔은 경기 후 은퇴설에 휩싸였다. 은퇴를 공식 발표한 것이 아니었지만, ROAD FC 유튜브 채널에서 게시된 킴앤정TV 콘텐츠에서 정문홍 前대표가 “권아솔이 은퇴를 하겠다고 했다”고 말했기 때문.

이후 권아솔은 특별히 입장을 내놓지 않고 있다가 지난 8일 기자간담회를 열고 은퇴에 대해 공식적으로 언급했다.

권아솔은 “만수르 (바르나위에게) 지고 나서 쉬다가 왔고, 은퇴까지 고민했었다. 은퇴한다는 말은 아니었는데, 와전된 것 같다. 이기면 브라질로 선교 활동을 가기로 했으니까 약속을 지키기 위해 고민했었다. 선교를 갈 건데, 미뤄서 시간을 두고 만수르를 잡고 갈 예정이다.”라며 복귀를 선언했다.

이날 기자간담회에서 권아솔의 상대로 샤밀 자브로프가 언급됐다. 당시만해도 경기가 확정된 상황은 아니었다. 그러나 상황이 좀 더 진척되며 권아솔의 상대로 샤밀 자브로프가 100% 확정됐다.

권아솔은 “샤밀에게는 별 생각이 없다. 그냥 만수르와의 재대결을 위해 가장 명분 좋은 상대라고 생각했다. 샤밀은 러시아에서는 챔피언이고 좋은 선수지만, 상성상 이번에는 나에게 지기 좋은 상대라도 생각한다. 나이도 있고 선수로서 끝물이라고 생각한다. 나에게 지면 은퇴하지 않을까 조심스럽게 예상한다.”며 상대에 대해 언급했다.

한편 권아솔이 소속되어 있는 ROAD FC는 9월 8일 대구체육관에서 굽네몰 ROAD FC 055를 개최한다. 굽네몰 ROAD FC 055의 메인 이벤트는 ‘페더급 챔피언’ 이정영과 박해진의 타이틀전이다.

[굽네몰 ROAD FC 055 / 9월 8일 대구체육관]

[페더급 타이틀전 이정영 VS 박해진]

[무제한급 크리스 바넷 VS 심건오]

[라이트급 난딘에르덴 VS 홍영기]

[플라이급 정원희 VS 에밀 아바소프]

[-53kg 계약체중 홍윤하 VS 김교린]

[웰터급 정윤재 VS 이형석]

 

[굽네몰 ROAD FC YOUNG GUNS 44 / 9월 8일 대구체육관]

[플라이급 타카기 야마토 VS 윤호영]

[라이트급 여제우 VS 신지승]

[밴텀급 김진국 VS 신재환]

[무제한급 진익태 VS 오일학]

[라이트급 최우혁 VS 소얏트]

[밴텀급 이정현 VS 황창환]

[페더급 김태성 VS 양지환]

[굽네몰 ROAD FC 056 / 11월 9일 여수 진남체육관]

[라이트급 권아솔 VS 샤밀 자브로프]

<저작권자 © 뉴스프리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변성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