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과천찬가' 공공저작물 개방···자유롭게 이용 가능
상태바
'과천찬가' 공공저작물 개방···자유롭게 이용 가능
시청 홈페이지에 과천찬가 악보 공개, 공연 및 영상컨텐츠 등 활용에 제약 없어
  • 임새벽 기자
  • 승인 2019.08.16 19: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과천시청 전경

[뉴스프리존,과천=임새벽 기자] 과천의 아름다움과 역사적 가치를 담은 노래 '과천찬가'가 공공저작물로 개방됐다.

과천시는 시인 김정학 씨와 작곡가 이선택 씨로부터 과천찬가의 저작재산권을 양도 받아 이를 지난 8일부터 시청 홈페이지를 통해 공공저작물 제1유형으로 개방했다. 

공공저작물은 저작권법 제24조의 2에 따라 공공기관 등이 저작재산권의 전부 또는 일부를 보유하여 국민이 자유롭게 이용 가능한 저작물이다. 제1유형은 출처 표시만 있으면 자유롭게 이용할 수 있다. 

이에 따라 과천시가 홈페이지에 공개한 과천찬가 악보를 활용해 누구든 이 곡을 별도의 이용허가 없이 공연할 수 있으며 영상 제작 등에도 쓸 수 있다.

한편, 과천찬가는 지난 5월 과천시가 개최하고 지역 내에서 활동하는 8개 합창단체가 참여한 '우리 동네 합창축제'의 마지막 무대를 장식했던 곡이다. 

정치핫이슈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