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네이버포스트
  • 네이버tv
  • 다음카페
  • 네이버회원가입
대전시, 행정 전반 공공서비스 혁신 최고
상태바
대전시, 행정 전반 공공서비스 혁신 최고
‘2019 공공서비스혁신 우수사례 경진대회’개최-최우수 대전시 변영은 주무관, 서구 유영식 주무관 선정
  • 진홍식 기자
  • 승인 2019.08.28 18:3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공공서비스 혁신 내가 최고_2019년 공공서비스혁신우수사례 경진대회 ⓒ 대전시제공

[뉴스프리존,대전=진홍식 기자] 대전시는 시·자치구 직원들을 대상으로 행정 전반에 걸친 제도개선 사항을 발굴·확산시키기 위한‘2019 공공서비스혁신 우수사례 경진대회’를 개최했다.

28일 오후 시청 세미나실에서 열린 경진대회는 지난 달 25일부터 이달  14일까지 시·자치구 직원들을 대상으로공모를 통해 접수된 19건의 우수사례 가운데 1차 서면심사를 통과한 10건의 본선진출 과제에 대한 발표심사로 진행됐다.

공공서비스혁신 우수사례는 ▲ 선제적 서비스 제공 ▲ 공공서비스 사각지대 해소 ▲ 첨단기술을 활용한 공공서비스 혁신 ▲ 국민생활과 밀접한 행정제도 개선 등의 분야에서 접수됐다.

이날 발표심사에서는 시와 자치구 각 1건이 최우수 사례로 최종 선정됐다.

최우수 사례로는 시 공동체정책과 변영은 주무관의 ‘오래된 지혜-공유 네트워크’와 서구 복지정책과 유영식 주무관의 ‘인간의 존엄성확보! 민관학 협력으로 공영장례서비스 지원 확대’사례가 선정됐다.

한편, 최우수 사례 선정 공무원에게는 시장표창과 포상금 등 인센티브가 부여되며, 오는 10월 개최되는 행정안전부 주최 경진대회에 대전 대표로 출전할 수 있는 자격이 부여된다.

정치핫이슈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