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개혁특위, 진통끝에 선거법 개정안 통과...한국당 "날치기 표결" 강하게 반발
상태바
정치개혁특위, 진통끝에 선거법 개정안 통과...한국당 "날치기 표결" 강하게 반발
  • 최문봉 기자
  • 승인 2019.08.30 07: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나경원 원내대표와 당 소속 국회의원들은 29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정개특위 전체회의에서 준연동형 비례대표제 도입을 골자로 하는 선거법 개정안을 통과시킨 것에 항의 방문하고 이후 로텐더홀 계단에서 규탄 구호를 외쳤다. /사진=뉴스프리존

[뉴스프리존,국회=최문봉 기자] 국회 정치개혁특별위원회는 29일 활동 시한 종료를 이틀 앞두고 자유한국당을 제외한 여야 4당이 준연동형 비례대표제 도입을 주요 내용으로 한 선거법 개정안을 진통끝에 통과시켰다.

이에 장제원 국회 정치개혁특별위원회 자유한국당 간사는 “이거 국회법 해설서 쓰레기통에 버리십시오!”라며 고성을 지르며 강하게 반발하자 회의장은 순식간에 여야 의원들간 거친 막말로 아수라장으로 변했다.

김종민 국회 정치개혁특별위원회 더불어민주당 간사는 “협의하면 되는 데 이렇게 대표님이랑 다 오시면 회의를 방해하는 거에요.”라며 불만을 토로했다.

또한 김성식 국회 정치개혁특별위원회 바른미래당 간사는 “그동안 참을 만큼 참을 참았어. 참을 만큼 참았다고. 침대 축구 그만해.”라고 목소리를 높였다.

한편 정치개혁특별위원회는 여야 의원 19명 가운데 11명이 찬성표를 던지면서 준연동형 비례대표제 도입을 주요 내용으로 한 선거법 개정안이 통과시켰다.

정치핫이슈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