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퍼펙트맨' 설경구 "조진웅 덕분에 좌식 연기가 편했다"
상태바
'퍼펙트맨' 설경구 "조진웅 덕분에 좌식 연기가 편했다"
  • 이대웅 기자
  • 승인 2019.09.16 17: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배우 설경구 / ⓒ이대웅 기자

[뉴스프리존=이대웅 기자] 배우 설경구가 16일 오후 서울 중구 메가박스 동대문에서 열린 영화 '퍼펙트맨' 언론배급 시사회에 참석해 질의응답을 하고 있다.

극중 설경구는 맡기만 하면 백전백승에 승률 100%를 자랑하는 전설적인 대형 로펌 대표지만 시한부 삶을 살게 된다. 남부러울 것 없이 인생의 모든 걸 이뤘지만 아직 그에게는 꼭 해야 할 일이 남아있다. 인생의 마지막 2개월 동안 자신이 해야 할 일을 도와줄 사람으로 '영기'를 선택하고 자신의 사망보험금을 내건 빅딜을 제안하는 역을 맡았다.

이날 설경구는 몸을 움직이지 못하는 연기를 펼쳐야 했던 소감에 대해 "많이 답답했다. 몸을 쓰지 못해서 쉽지 않았는데 희한하게 조진웅과 맞닥뜨리는 장면부터 편해졌다"면서 "현장을 전체적으로 풀어줬고 저를 웃기려고 애써줬다. 그 덕분에 편하게 촬영했다"고 말했다.

이어 그는 자신의 연기에 대해 "사람들이 좌식 연기라고 하더라. 한계가 많았지만 조진웅의 도움을 많이 받았다"고 덧붙이며, 공을 조진웅에게 돌렸다.

한편, 영화 '퍼펙트맨'은 까칠한 로펌 대표 '장수(설경구)'와 철없는 꼴통 건달 '영기(조진웅)'가 사망보험금을 걸고 벌이는 인생 반전 코미디극이다. 오는 10월 2일 개봉.

정치핫이슈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