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네이버포스트
  • 네이버tv
  • 다음카페
  • 네이버회원가입
부산경찰청, 전국최초 "다문화가정폭력 피해자 보호지원 안내” 책자 다국어로 발간
상태바
부산경찰청, 전국최초 "다문화가정폭력 피해자 보호지원 안내” 책자 다국어로 발간
  • 김수만 기자
  • 승인 2019.10.16 22: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뉴스프리존,부산=김수만 기자] 부산경찰청(청장 김창룡)은, 전국 최초로 국내 체류 중인 다문화 가정 폭력 피해자를 보호 지원하기 위해, 영어·중국어·베트남어 등 6개 외국어로 된 “가정폭력 피해자 보호 지원 안내” 문답집 책자를 발간하였다.

가정폭력 피해자 방지 안내 책자의 특징은 국내에 거주하고 있으나 한국말이 서툰 다문화 가정 내 가정폭력 피해자들에게 실질적인 도움이 될 수 있도록, 국내 체류 비율이 높은 나라(중국>베트남> 태국 등)의 언어로 제작함으로써 이해도를 높였다.

책자의 내용은 △가정폭력의 정의 △가정폭력 피해 시 피해자 행동요령 △신변보호제도 안내 △접근금지제도 소개 △가정폭력상담소 안내 등 알기 쉽게 10개 테마 문답형식으로 분류했으며, 12쪽 분량으로 1,000부를 제작했다.

이 안내문 상시 활용할 수 있도록 경찰서 민원실 등 각 과(실), 대민 접점부서에 배부하였으며, 체류 외국인 비율이 높은 타 시·도 경찰서, 다누리콜센터, 다문화 지원센터 등 외국인 방문 기관에도 배부할 계획이다.

김창룡 부산경찰청장은 “부산 경찰은 가정폭력 범죄 예방·수사, 피해자 보호 지원을 위해 선제적·능동적·적극적으로 업무를 처리하고 있으며, 이 책자가 이주여성 가정폭력 피해자 보호 지원을 위한 좋은 자료로 활용되기를 기대한다”고 전했다.

'다문화가정폭력방자 안내 책자"
'다문화 가정폭력 피해자보호지원 안내' 책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정치핫이슈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