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네이버포스트
  • 네이버tv
  • 다음카페
  • 네이버회원가입
2019 FW 겨울부츠 유행 선두주자 '섀도우무브', ‘팔로우미12’ 통해 매니아 셀럽 사랑 확인
상태바
2019 FW 겨울부츠 유행 선두주자 '섀도우무브', ‘팔로우미12’ 통해 매니아 셀럽 사랑 확인
  • 박나리 기자
  • 승인 2019.11.15 18: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뉴스프리존=박나리 기자] 2019 FW 겨울부츠 유행 선두주자 ‘섀도우무브’가 케이블TV 패션앤[FashionN] 뷰티 패션 프로그램 ‘팔로우미12’ 에서 올 겨울 스타일별 부츠로 추천됐다.

좌측사진: 방송 갈무리
좌측사진: 방송 갈무리

지난 13일 방영된 3회 ‘팔로우미12’에서는 2019 FW 유행을 선도할 겨울부츠 스타일 소개가 이유비, 임보라, 승희, 이수민이 출연해 다양한 스타일의 부츠를 직접 선택해 신어보고 스타일링 팁을 전수했다.

특히나, 팔로우미12 패션팀에서 올해 인기의 브랜드를 직접 찾아 유행을 선도하는 아이템을 셀렉한 슈즈들로 구성해, 진행자들이 실제로 마음에 드는 슈즈를 자리에서 직접 선택하여 신어보고 스타일링 방법과 솔직한 슈즈에 대한 반응을 시청자들에게 공유하는 방식으로 진행을 했다.

대중들과 활동하는 연예인은 발이 편안해야 좋은데 승희와 이유비가 선택한 부츠 중 핑크벨벳과 그린의 버클장식 앵클부츠, 플라워 무늬의 민트컬러 앵클부츠는 빈티지 무드가 담긴 디자이너슈즈 ‘섀도우무브(SHADOWMOVE)’의 아이템으로, 이미 매니아의 고객층이 형성 된 셀럽과 여성들이 사랑을 얻고 있는 브랜드다.

이와관련 팔로우미12에서 선택 된 디자인 역시 재입고를 기다리는 아이템과 함께 이태리 오더베이스의 한정된 수량으로 진행되고 있는 제품들로 소개가 되었다.

또한, 이날 방송에서 승희의 팁은 종아리가 짧은 체형의 분들은 애매한 높이의 얇은굽 보다는 볼드한 굽을 선택하거나, 타이트한 쉐입의 7cm이상의 굽을 선택 하는것이 다리를 길게 보일 수 있다.

디자이너 섀도우무브 이여진 대표가 이야기하는 부츠는 애매한 기장의 발목길이는 스커트나 진을 입을때 불편하니 복숭아뼈를 완전히 덮는 선에서 약 5cm로 충분히 올라와 주도록 신어야 다양한 스타일링을 할 수 있고 다리라인도 고르게 만들 수 있다고 한다. 차가운 겨울일수록 전체적인 무드가 무겁고 처질 수 있으니 슈즈나 쥬얼리 백에 환기를 시키듯 뮤티드한 컬러감의, 특별한 소재로 포인트로 센스있는 코디를 하시길 권한다고 한다.

색깔별로 살펴 선택하여 아이보리와 블랙, 네이비, 버건디의 코트를 입고 있다고 생각해보자. 여기에 뮤티드한 톤의 블루톤과 그린, 브론즈와인, 뉴트럴핑크의 등 슈즈나 벨벳, 기모, 페이던트로 포인트를 준다면 크게 무리하지 않는 선에서 슈즈 하나로 스타일리쉬한 모습을 보여줄 수 있다.

그리고 자세히 프로그램은 유튜브를 통하여 다시 볼 수 있다.

정치핫이슈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