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네이버포스트
  • 네이버tv
  • 다음카페
  • 네이버회원가입
박주선 의원, 스페인 까딸루냐 한인회로부터 감사패 수상
상태바
박주선 의원, 스페인 까딸루냐 한인회로부터 감사패 수상
까딸루냐 한인회, 바르셀로나 총영사관 재개설에 힘쓴 공로 인정
  • 박강복 기자
  • 승인 2019.12.09 16:4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박주선 국회의원이 9일 스페인 까딸루냐(바르셀로나) 한인회로부터 감사패를 전달받았다./박주선 의원실
박주선 국회의원이 9일 스페인 까딸루냐(바르셀로나) 한인회로부터 감사패를 전달받았다./박주선 의원실

[뉴스프리존,광주=박강복 기자] 국회 외교통일위원회 소속 박주선 국회의원(광주 동남 을)이 9일 스페인 까딸루냐(바르셀로나) 한인회로부터 감사패를 전달받았다.

2016년 7월 당시 국회부의장이던 박주선 의원은 까딸루냐 한인회로부터 바르셀로나 총영사관 재개설을 요구하는 청원을 받아, 이를 국회 차원에서 도와줄 것을 약속한 바 있다.

이에 따라 2017년 3월 15일 외교통일위원회 전체회의에서 ‘바르셀로나 영사관 재개설 요청에 관한 청원’을 의결하였고, 이후 17년 3월 28일에 열린 국회 본회의에서 해당 청원이 원안대로 가결됨에 따라 외교부에서는 18년 3월에 바르셀로나 총영사관을 재개설하기로 결정했다.

50년간의 까딸루냐 이민 역사를 기록하고 한인들의 발전을 이끌어왔던 카탈루냐 한인회의 박천욱 회장은 “박주선 의원이 바르셀로나 총영사관 재개설과 관련한 교포사회의 목소리를 정부 쪽에 알릴 수 있도록 노력해주신 결과, 2018년 3월 바르셀로나 총영사관 재개설이 결정되었다”면서, “이에 카탈루냐 한인회를 대표해 감사드린다”며 감사패를 전달했다.

박주선 의원은 “스페인을 방문하는 한국 관광객이 급증하고 있고, 바르셀로나 지역이 우리나라 스페인 수출의 50%, 수입 30%를 차지하고 있는 만큼, 신속한 재외국민 영사업무 처리와 경제적 중요성을 고려했을 때 바르셀로나 총영사관 재개설이 절실하게 요구되었다”면서 “바르셀로나 총영사관 재개설을 통해 양국간 인적·물적 교류가 활성화되고, 다양한 분야에서의 협력 체결이 이루어져 한-스페인 관계가 더욱 돈독해질 것으로 기대된다”고 소감을 밝혔다.

한편, 바르셀로나에 총영사관은 1987년 12월에 경제교류 확대와 바르셀로나 올림픽(1992)을 계기로 개설되었으나, 1993년 6월에 외교망 정비차원에서 폐쇄되었다.

이후 2017년 3월 28일 바르셀로나 영사관 재개설 요청에 관한 청원이 국회 본회의를 통과하면서 2018년 3월에 재개설이 결정되어, 올해 1월 공식 개관식이 개최되었다.

정치핫이슈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