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종코로나05/12 16시 기준

한국 확진자 10,909

한국 퇴원자 9,632

중국 확진자 82,918

중국 사망자 4,633

  • 네이버포스트
  • 네이버tv
  • 다음카페
  • 네이버회원가입
비건 "北에 비핵화 요구하는 당연하고 끝까지 요구 할것"
상태바
비건 "北에 비핵화 요구하는 당연하고 끝까지 요구 할것"
비건 방한 前 출국장서 NHK에 밝혀…北 접촉 가능성엔 "지금은 할 말 없다"
  • 온라인뉴스 기자
  • 승인 2019.12.15 10:4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미국 정부의 대북특별대표인 스티븐 비건 국무부 부장관 지명자가 한국 방문에 앞서 북한에 비핵화를 요구하는 미국의 방침은 변하지 않는다고 밝혔다고 NHK가 15일 보도했다.

스티븐 비건 미 국무부 대북특별대표
스티븐 비건 미 국무부 대북특별대표

비건 대표는 14일(현지시간) 워싱턴DC에서 한국으로 출발하기 직전 공항 출국장에서 NHK의 취재에 이같이 말했다.

그는 15~19일 한국과 일본을 차례로 방문할 예정이다.

비건 대표는 북한이 전날 동창리 서해 위성 발사장에서 두 번째 '중대한 시험'을 했다고 발표하는 등 연말을 시한으로 정해놓고 미국을 압박하는 것에 대해 "미국의 방침은 변한 것이 없다. 북한도 그것을 알고 있다"며 북한 비핵화 요구는 계속될 것임을 강조했다.

그는 한국 방문 중 판문점에서 북측과 접촉할 것이라는 관측에 대해서는 "지금은 할 말이 없다"고 말을 아꼈다.

비건 대표의 방한 중 북미 접촉이 성사되면 한반도 정세는 새로운 모멘텀을 맞을 수도 있지만, 아직 북측의 '회신'이 없어 현재로선 가능성은 작다는 관측이 우세한 상황이다. [=연합뉴스]

Tag
#비건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정치핫이슈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