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주 수해지역 긴급구호반 투입해 봉사활동 나선 대전시
상태바
청주 수해지역 긴급구호반 투입해 봉사활동 나선 대전시
  • 성 향
  • 승인 2017.07.20 13: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대전시 공무원과 봉사단이 19일 복구작업에 투입되 봉사에 나섰다./사진=대전시
최근 기록적인 집중호우로 큰 피해를 입은 청주시 복구지원에 대전광역시가 적극적으로 나섰다.
[뉴스프리존,대전=성향 기자]권선택 대전광역시장은 19일 시정점검회의에서 충북 청주시 복구지원에 만전을 기할 것을 당부했다.

따라서 대전시는 이날부터 공무원 및 재난재해봉사단 350명과 굴삭기와 덤프트럭 등 중장비를 파견하고, 생수 등 청주시가 요청하는 생필품 파악에 나섰다. 

 

이날 긴급구호반은 피해현장 최일선에서 토사와 부유물 제거, 침수가옥 정리 등 복구작업에 참여했고, 도배장판 전문봉사단 등 일상회복을 위한 복구단을 추가 투입했다.

 

권 시장은“갑작스런 수해로 어려움에 처한 청주시민이 하루빨리 어려움을 딛고 일어서길 희망한다”며 “우리시가 직간접적으로 도울 수 있는 가용수단을 총동원해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 사진=대전시 제공

지난 18일 시 재난관리 관계자는 청주시를 찾아가 피해현장을 살펴보고 시급한 복구장비와 긴급을 요하는 생필품 내역을 파악하는 등 효율적 지원을 위한 사전작업을 진행했다.  

actionup@hanmail,net

뉴스프리존을 응원해주세요.

기사 잘 보셨나요? 독자님의 응원이 기자에게 큰 힘이 됩니다.
후원회원이 되어주세요. 독자님의 후원금은 모두 기자에게 전달됩니다.
정기후원은 모든 기자들에게 전달됩니다.

정기후원 하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하단영역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