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종코로나02/22 20시 기준

한국 확진자 433

한국 퇴원자 18

중국 확진자 77,922

중국 사망자 2,361

  • 네이버포스트
  • 네이버tv
  • 다음카페
  • 네이버회원가입
영천시, 중소기업에 ‘코로나19’ 피해 최소화위해 전폭 지원
상태바
영천시, 중소기업에 ‘코로나19’ 피해 최소화위해 전폭 지원
성장기반 기술역량 강화 및 일시적 자금난을 해결하기 위해 운전자금 지원 등 돌파구 마련에 힘쏟아
  • 장연석 기자
  • 승인 2020.02.14 22:5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뉴스프리존,영천=장연석 기자] 영천시(시장 최기문)는 경기침체가 계속되는 가운데 ‘코로나19’ 발생까지 더해져 어려움을 겪고 있는 중소기업의 성장기반 기술역량 강화 및 일시적 자금난을 해결하기 위해 전폭적인 지원에 나선다.

시는 ▲고효율 공정개선 및 글로벌화 지원을 위한 ‘중소기업 고부가가치 전환육성 지원사업’(시비 10억)과 연구개발능력증대를 위한 ‘중소기업 혁신기술개발 지원사업’(시비 10억)을 시행하며, ▲중소기업 운전자금 ‘코로나19 피해기업’ 우대지원을 추진 중에 있다.

먼저 ‘중소기업 고부가가치 전환육성 지원사업’은 관내 1년 이상 소재의 종사자 30인 이상 제조기업을 대상으로 10개 업체(R&D 5개, 비R&D 5개)를 선정하며, 이달 25일까지 신청을 받는다. R&D분야는 혁신기관(국내외 연구기관)과 연계 신청해야하며, 비R&D분야는 해외전시회 공동관 참가를 지원해 지역기업의 글로벌 진출을 꾀한다.

‘중소기업 혁신기술개발 지원사업’은 관내 종사자 30인 미만 제조기업을 대상으로 R&D분야 5개 업체(신제품개발 및 상용화 지원, 2월 공고), 비R&D분야 30개 업체(시제품제작, 특허, 마케팅 등, 3월 공고)를 선정해, 소규모 기업의 연구역량 강화 및 기술사업화를 지원한다. 참고로 관내 연구기관(대학)이 연구용역으로 참여하거나 종사인원 90% 이상 영천시에 거주할 경우 선정·평가 시 가점을 부여한다.

또한 최근 ‘코로나19’에 선제적 대응을 위해 ‘코로나19 피해기업’을 중소기업 운전자금 영천시 우대기업으로 추가해, 매출액에 상관없이 피해증빙(수출입지연, 조업중단 등)이 가능한 경우 융자추천금액을 최대 6억 원까지 확대지원하며 중국 수출입 지연 등으로 일시적 자금난을 겪고 있는 지역기업의 피해를 최소화하기 위한 노력에 총력을 기울이고 있다.

영천시, 중소기업에 ‘코로나19’ 피해 최소화위해 전폭 지원/Ⓒ영천시청
영천시, 중소기업에 ‘코로나19’ 피해 최소화위해 전폭 지원/Ⓒ영천시청

 

최기문 영천시장은 “코로나19 등으로 소비가 감축되고 기업경영에 어려움이 있는 만큼 전액 시비로 전폭적인 지원을 펼칠 것”이라며 “지역경제 활성화 및 기업경쟁력 강화에 도움이 되길 바란다.”고 전했다.

정치핫이슈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