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종코로나05/12 16시 기준

한국 확진자 10,909

한국 퇴원자 9,632

중국 확진자 82,918

중국 사망자 4,633

  • 네이버포스트
  • 네이버tv
  • 다음카페
  • 네이버회원가입
2022학년도 서울 주요 대학 '연·고대 40%, 서울대 30%' 정시 모집 확대
상태바
2022학년도 서울 주요 대학 '연·고대 40%, 서울대 30%' 정시 모집 확대
  • 모태은 기자
  • 승인 2020.05.04 18:39
  • 댓글 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뉴스프리존=모태은 기자] 2022학년도 대학 입시부터 서울 소재 주요 대학들의 정시모집 비율이 모두 30% 이상으로 올라간다.

한국대학교육협의회의가 전국 198개 4년제 대학의 '2022학년도 대입 전형 시행계획'을 발표함에따라 수험생과 학부모 입장에서는 서울 주요 대학의 정시와 수시 비율이 핵심 관심사다.

2019년 교육부는 대입 공정성을 강화하겠다면서 "2023학년도까지 서울 주요 대학의 정시 비율을 40%로 늘리고, 이를 2022학년도에 최대한 조기 달성하겠다"고 발표했다.

서울 주요 대학들의 정시 비율이 40%에 가까워지는데 4년제 전체는 24.3%이다. 그 이유는 지방 대학의 정시 비율이 낮기 때문이다. 정시 비율 평균이 수도권 대학은 32.3%, 지방 대학은 15.7%이다.

2022학년도 서울 주요 대학 입시 모집 현황/자료: 한국대학교육협의회 대학입학전형위원회
2022학년도 서울 주요 대학 입시 모집 현황/자료: 한국대학교육협의회 대학입학전형위원회

한국대학교육협의회 대학입학전형위원회에서 발표한 2022학년도 전국 198개 4년제 대학 전체의 수시모집 대 정시모집 비율은 75.7% 대 24.3%이다.

서울 소재 대학의 정시 비율은 경희대, 고려대, 서강대, 연세대, 한국외대, 한양대 등이 40% 이상이다. 서울대, 성균관대, 세종대, 이화여대, 중앙대 등은 30%대이다.

한국대학교육협의회는 ‘2022학년도 대학입학전형시행계획 주요사항’ 책자를 제작하여 고등학교, 시도교육청 및 관계 기관에 배포한다. 7월부터는 대입정보포털 홈페이지에서도 해당 내용을 확인할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윤진한 2020-05-06 15:43:58
해방후 미군정당시, 성균관을 복구시키기로 한 법률이 발효되어, 이승만.김구선생을 고문으로 김창숙 선생을 위원장으로 한 임시정부 요인들이 성균관의 정통을 승계한 성균관대를 설립(복구형식)하여 오늘에 이르면서 6백년 넘는 역사를 인정받고 있음.

세계사 태학.국자감(베이징대), 볼로냐.파리대 안바뀜.

한국사 성균관(국사 성균관 자격 성균관대)중심 적응시킴. 입시전문지 베리타스알파 상위 15개대 정리. ROYAL 성균관대(한국최고대)와 서강대(성대 다음)는 일류.명문대학. 주권.자격.학벌없이 한양대,중앙대,경희대,외국어대,건국대,인하대,이화여대,숙명여대,연세대,고려대, 왜구 동국대,시립대,서울대는 300년 정도 이이제이.

http://blog.daum.net/macmaca/2926

정치핫이슈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